고발뉴스닷컴
사회go
美 CNBC “朴, 탄핵당하거나 해임될 수도”해외 언론 중 朴 ‘탄핵’가능성 첫 언급 …네티즌 “해외 언론만이 관심 가지다니”
나혜윤 기자  |  balnews21@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7.23  17:52:15
수정 2013.07.24  11:07:58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미국의 3대 지상파 네트워크 중 하나인 <CNBC>가 국가정보원 불법 대선 개입 사건과 관련,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을 언급했다. <CNBC>는 촛불집회에서의 국민 요구 등 이전의 외신 보도보다 더 상세히 전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CNBC>는 18일(현지시간) 미국 정보기관 요원의 도청 폭로 사건에 관한 미국인들의 무관심을 지적하며 한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국정원 불법 대선 개입 의혹과 정치 개입이 민주주의를 위협하고 있다고 전했다.

<CNBC>는 국정원 사건에 대해 “상대 후보보다 겨우 3% 차이로 당선된 박근혜 대통령은 자기는 아는 바가 없으며 이로 인해 어떤 이득도 얻지 않았다고 주장한다”며 “박근혜 정부는 국정원의 대선개입이 당 내의 라이벌이자 결코 박근혜의 친구라고 할 수 없는 우파 이명박 정권하에서 일어난 것임을 지적했다”고 전했다.

   
▲ ⓒ'CNBC'온라인판 캡처

<CNBC>는 “그러나 그녀의 가족사를 살펴본다면 박근혜는 이런 일에서 아주 거리가 멀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덧붙이며, 국제 위기 감사기구의 선임 분석가 대니얼 핑크스톤의 말을 인용해 “박근혜는 피해를 전혀 입지 않을 수도 있지만 최악의 경우 탄핵 당하거나 대통령직에서 해임될 수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최근의 국정원 스캔들은 국정원의 제도적인 결함을 고치고 정보수집 능력을 향상 시킬 수 있는 기회를 한국 국민에게 가져다 준 것”이라고 밝혔다.

<CNBC>는 이 기사에서 2007 남북정상회담 회의록과 관련한 남재준 국정원장의 문서 공개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 기사는 “이 폭로로 인해 지금은 야당이 된 노 대통령이 속한 당에 흠집이 날 수도 있는 일이었다. 많은 국민들은 이것을 이적 행위라고 생각한다”며 “그러나 그 폭로의 의도는 다른 곳에 있을 수도 있다”고 전했다.

이어 “국회의원들은 국정원이 지난 2012년 12월 대통령 선거에 영향을 주기 위해 비밀리에 선거 개입 작전을 벌였던 또 하나의 커다란 사건으로부터 대중의 관심을 돌리기 위해 이 문서를 폭로한 것이라고 주장한다”며 “두 명의 국정원 요원이 12월에 대통령으로 당선된 보수파 정치인 박근혜를 지지하는 수천개에 달하는 인터넷 댓글들을 달았다. 이들은 야당 쪽 진보 정치인들이 종북주의자이고 공산주의 신봉가라고 몰아부쳤다”고 보도했다.

또한, “이렇게 극단적인 방법으로 상대방을 비방하는 것은 시끄러운 한국의 정치체제 아래에서 주요 언론과 전문가들마저도 종종 취하는 방법”이라고 꼬집었다.

이같은 보도는 정의와 상식을 추구하는 시민 네트워크(이하 정상추 네트워크)가 관련 기사와 함께 번역본을 다음 아고라에 게시하며 인터넷 상에 전해졌다. (☞다음 아고라 ‘정상추 네트워크’ 보러가기)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관련 기사를 퍼 나르며 국내 언론의 ‘침묵’에 대해 비난 목소리를 높였다. 한 네티즌(유상****)은 “참 불쌍한 한국의 언론행태”라며 “외국 방송으로 다가올 재앙을 점치다니”라고 비난했다.

이 밖에도 “이런 기사를 해외 언론만이 관심을 가지다니...”(벽에***), “국격이 아주 우수워지는군요”(이**), “여왕님껜 전달도 안 될 것 같은데요 진노하실까봐. 나라꼴 정말 잘 돌아 가네요”(류***), “CNBC 입장에서 보면 탄핵감인데 우리나라 거대여당, 언론, 검찰, 51.6%의 국민을 봤을 땐 탄핵감이 아니라 지지율 70%감이죠 ㅋㅋ”(엉**), “안에서 제 구실을 못하니 밖에서..”(개같****) 등의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나혜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3
전체보기
  • 갱상도 2014-05-27 20:27:34

    부끄러운 일이다.. 궁민들도 모르는 일을 외국이 더 잘 알고있네...신고 | 삭제

    • 내나라내조국 2013-10-22 13:05:03

      자랑스럽네요 쪽팔림이 하늘을 찌르니 더이상 감흥도 없네
      영화 만들어도 되겠어 제목 "무감도" ㅋㅋㅋ 이걸 정부라고

      CNBC 원문기사...
      http://www.cnbc.com/id/100898207신고 | 삭제

      • 스턴 2013-10-18 13:22:36

        아...ㅅㅂ 제데로된 나라에서 살고 싶다신고 | 삭제

        • 조국의별 2013-08-31 01:04:29

          http://blog.daum.net/kikuribboy/86 상기에서 인용한 기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이다.
          진실에 눈가리고 입맛에 맞는 데로 지어내지 마라 좌빨들아. 개레기 언론이 어디지? ㅋㅋㅋ신고 | 삭제

          • 깨어있는 시민 2013-08-25 12:45:38

            시냇물님 의견에 한표... 정말 말이 씨가 되어갑니다. 사퇴해야할듯...--ㅋ신고 | 삭제

            • 힘을모아서 2013-08-09 18:45:19

              건강한 대한민국 만들기 프로젝트 국민의 의견을 듣습니다

              http://jungbuya.com신고 | 삭제

              • 개쓰레기언론넘들 2013-08-04 22:53:00

                아시아 최악의 부패국가로 당당히 이름을 올린데에는 썩을데로 썩어버린 언론과 종사자들이이 가장 큰역할을 했다 오직 밥그릇하나 챙겨보겠다는 일념으로 더러운권력에 빌붙어서 핥아가며 비판과견제 감시역할을 아예팽개친 결과다 좃중동이하 수구쓰레기언론들 땜에 이나라 가망없다 대통령시계받고 좋아라하며 고기쳐묵겠지 쓰레기들신고 | 삭제

                • 리얼럽 2013-07-25 11:23:26

                  외국에선 다 박근혜가 잘못했다고 하는데 우리나라 언론들은 노나?신고 | 삭제

                  • LUCERO 2013-07-24 07:31:24

                    찾아보니 CNBC에도 있었네요 -.- 그런데 캡쳐 이미지는 CNBC 홈페이지에 있는 글을 캡쳐한게 아니니까 캡션을 바꾸시거나 이미지를 바꾸셔야할 필요는 있을 듯.신고 | 삭제

                    • LUCERO 2013-07-24 06:56:02

                      이거.. CNBC 온라인 에디토리얼이 아니고 globalpost.com 이라는 곳의 기사라고 나옵니다만...
                      CNBC에서 저 기사를 구입해서 게재한 것이 아니라면 제목도 바꿔야 할 것 같구요,(제가 검색을 잘 못해서 그런거일 수도 있는데 CNBC 온라인에는 저 기사가 없더라구요)
                      CNBC 온라인판 기사라고 캡쳐하신 사진의 캡션도 바꾸셔야 할 것 같습니다.신고 | 삭제

                      1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가장 많이 본 기사
                      1
                      이재명, 민주당 차기 ‘당 대표 적합도’ 33.7% 1위
                      2
                      “왜 굳이 언급해 자극을?”…尹 ‘탈중국’에 관련주 줄하락
                      3
                      한국, ‘코로나19 회복력 순위’ 53개국 중 최종 1위
                      4
                      尹정부 ‘군사동맹’ 나토서 “中 수출호황 끝”…“너무 나갔다”
                      5
                      김창룡 청장, ‘경찰국 신설’ 등에 반발 전격 사의 표명
                      6
                      野 “한동훈 자녀 논문문제 尹정부 공정·상식 판단 잣대 될 것”
                      7
                      장제원 주도 ‘미래혁신포럼’ 속내 분석 장성철의 ‘폭로’
                      8
                      이성윤 좌천 발령하더니…‘고발사주’ 피의자 손준성은 영전
                      9
                      尹 기내서 첫 기자간담회…백혜련 “비행기서 축구 봤다라니”
                      10
                      나토 사무총장 ‘면담 펑크’, 양해 구했다?…“文때 이랬으면”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