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정치go
이재명과 9%p 격차, 3위 된 이낙연…180석으로 뭘 했나[하성태의 와이드뷰]개혁 소극적, ‘사면으로 국민통합’ 20세기 감수성에 민심 철퇴
  • 13

하성태 기자  |  woodyh@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1.09  11:24:51
수정 2021.01.09  12:22:04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더불어민주당의 권리당원 게시판입니다. 지난 6일부터 ‘당 대표 퇴진 찬반투표’가 진행 중입니다. 이낙연 대표가 전직 대통령 사면론을 꺼내 들자 이재명 경기지사 지지자들이 중심이 돼 ‘투표 시위’에 들어간 겁니다.

그러자 이 대표 지지자들도 맞불을 놨습니다. ‘이 지사를 출당시켜야 하느냐’를 역시 찬반투표에 부친 겁니다. 두 투표 모두에 양측 지지자들이 수천 명씩 투표를 했는데, 처음 있는 상황입니다.”

이게 다 이낙연 대표의 ‘사면론’ 때문이다. 8일 JTBC <뉴스룸>의 <“이낙연 사퇴” “이재명 출당”..민주당원들 ‘투표 전쟁’> 리포트 중 일부다. 더불어민주당의 권리당원 게시판 내에서 논쟁이 붙은 대선주자 1, 2위 지지자들의 일종의 찬반 투표에 주목한 것이다. <뉴스룸>의 시각은 이 기사를 전한 앵커 리포트에 고스란히 담겨 있었다. 

   
▲ <이미지 출처=JTBC 화면 캡처>

“대선까지 아직 1년 넘게 남아 있지만, 여권의 차기 후보군 안에선 벌써부터 신경전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지지자들이 뭉쳐서 서로 상대를 퇴출해야 한다고 주장하거나, 주자들 사이에서도 정책을 두고 대놓고 엇박자를 내기도 합니다. 큰 틀에서 보면 당의 핵심 세력인 친문계의 지지를 놓고 경쟁을 하고 있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어렵지 않다. 대선이 1년이나 남은 상황에서 여당 지지자들 사이에서 분열이 일어났다는 분석이 되겠다. 실제 <뉴스룸>이 워딩으로 전하진 않았지만, 뉴스 영상을 통해 전한 당 게시판 내 여론은 이 지사 쪽으로 기울어져 있었다. 

<뉴스룸>이 빨간줄까지 그어가며 영상으로 포착한 찬반 양상은 ‘이재명 출당을 위한 권리당원투표’가 ‘찬성 5,901, 반대 207’였고, ‘당대표 퇴진요구 더민주 권리당원 찬반투표’는 ‘찬성 2,955, 반대 6,098’로 기울어져 있었다.  

이를 통해 JTBC가 전하는 메시지는 무엇이었을까. 뒤이은 리포트는 “역시 차기주자군에 속하는 정세균 총리도 이재명 지사와 공개적으로 난타전을 진행 중”이라며 정 총리와 이 지사 간 전국민 재난지원금 지급 주장을 둘러싼 논쟁을 다뤘다. ‘이낙연발’ 논쟁으로 시작 ‘이재명발’ 난타전을 부각시킨 <뉴스룸>은 “일찍 막이 올라버린 여권 주자들 사이의 신경전은 앞으로 더욱 노골적이고 치열해질 걸로 보입니다”는 결론을 냈다. 

이 보도만 놓고 보면, 이 지사가 당내 게시판에선 이 대표에게 밀리고, 당 밖에선 또 다른 차기주자 정 총리와의 분란을 일으키는 상황이 부각됐다고 볼 수 있다. 하지만 여론조사로 감지되는 여론은 확연히 달랐다. 

반사이익? 그게 전부가 아니다 

“이재명 지사가 선두가 된 것은 큰 변화가 아닙니다마는 윤석열 총장과 이낙연 대표와의 차이가 8~9%p 차이가 난단 말이죠. 그러면 오차범위를 훌쩍 뛰어넘은 거예요. 이렇게 많은 표차로 선두가 나온 적이 있었나요? 제 기억에는 처음인 것 같은데요. 전국지표조사 실시 이후에 있었나요?”

8일 유튜브 라이브로 공개한 KBS <정치합시다>의 진행자가 물었다. “차기 대통령감으로 누가 가장 적합한지 물어봤다. 그랬더니 이재명 지사 24%, 윤석열 총장 16%, 이낙연 대표 15%, 안철수 대표 4%, 홍준표 의원 3% 순으로 나타났다”는 한국리서치 등 4개 여론조사 기관의 조사결과를 소개한 직후였다. 

   
▲ <이미지 출처=KBS 화면 캡처>

맞다. 처음이다. 아울러 새해 들어 이 지사가 대선주자 적합도 1위를 차지한 여론조사 결과가 다수 나왔다. 최근 10개 여론조사 중 8개에서 1위를 차지했을 정도였다. 불과 1년 전 여권 주자 가운데 이낙연 대표가 독보적인 1위였던 것과는 격세지감을 느끼게 하는 결과였다.  

“정치인들의 양극화뿐만이 아니라 지지층의 양극화가 지금 굉장히 심각한 상황이라서 민주당 지지층은 사면론이나 통합이나 이런 것보다는 적폐청산이나 지속적인 개혁 이거에 굉장히 압도적이거든요. 이번에 이낙연 대표가 지금까지 옹호하는 포지션에서는 선회하는 다른 포지션을 잡았잖아요. 그러니까 당 지지층에서는 영향을 받고 그게 상대적으로 이게 이 지사에게 반사이익을 얻었다.” 

<정치합시다>의 패널 정한울 한국리서치 전문위원이 분석한 이 지사의 상승 요인이다. 요컨대, 이 지사가 다소 정부여당을 옹호하는 수세적인 입장이었던 이 대표에 대한 반사이익을 얻었다는 분석이었다. 사면론이나 통합론에 대한 반대급부 역시 그러한 반사이익의 일환이었고. 일견 그럴 듯한 분석이었다. 헌데, 이번 사면론에 대한 반대급부가 전부라 할 수 있을까.  

당 대표 이낙연이 받아든 성적표 

해당 조사에서 전직 대통령의 사면론에 대해 응답자의 38%가 공감을, 58%가 공감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이러한 20% 차이는 찬반이 팽팽했던 5일 <오마이뉴스>-리얼미터 여론조사와는 상이한 결과였다. 

여론조사 방법의 차이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순 있지만, 적어도 사면론의 후폭풍이 갈수록 거세지고 있다는 반증은 의심할 나위 없다는 결과로 풀이된다. 이 역시도 결과론일 뿐이다. 사면론이나 통합론은 이 대표 지지율 하락의 결과일 뿐 원인이 아니라는 얘기다. 

   
▲ <이미지 출처=KBS 화면 캡처>

‘당 대표 이낙연’의 5개월을 되돌아보라. 이 대표가 취임 후 주도적으로 이뤄낸 개혁안들이 기억이 나시는가. 후반부 촛불정부의 개혁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범여권에 180석을 밀어준 민의를 받아 안아 이 대표가 진두지휘하거나 몰아붙인 법안들이 있었는가. 

검찰개혁안들은 문재인 정부가, 민심이 주도한 결과다. 공정경제 3법은 애초 개혁 의도보다 후퇴했다는 평가가, 민생과 동떨어졌다는 게 다수다. 어제(8일) 통과된 중대재해법은 당 내 반발 속에 누더기 법으로 전락했다. 

민심에 영향을 줄 수밖에 없다. 180석을 밀어줬더니, 눈치만 보고 개혁에 소극적이란 평가는 물론 ‘180석이 아깝다’는 질타까지 나온다. 이 책임을 누가 져야 하는가. ‘사면으로 국민통합’이란 20세기 감수성을 밀어붙이는 이 대표의 책임 아닌가. 

이 지사가 반대급부를 얻는 게 아니다. 원외의 이 지사는 경기도 행정을 통해 본인의 행보를 꾸준히 밀어 붙이고 있는 것 뿐이다. 결과적으로, 지지율이 급락 중인 이 대표가 조급해지자 자신의 평소 ‘소신’을, ‘철학’을 만천하에 드러낸 것이라 할 수 있다. 최근 여론조사의 흐름은 이에 대한 민의를 반영한다고 볼 수 있다. 역시나, 민심은 무섭다. 현명하기도 하고. 

(해당 조사는 한국리서치·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 등 여론조사기관 4개사가 지난 4일부터 사흘 동안 전국 18세 이상 1,009명을 대상으로 실시.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3.1%p.)

하성태 기자 

[관련기사]

하성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3
전체보기
  • 여론은 2021-01-11 09:02:42

    대통령 사면
    국민통합에 기여 못해 56.1% 기여해 38.8% /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10111011800001?section=politics/all신고 | 삭제

    • 타이밍의 문제 2021-01-11 08:30:35

      지금은 용장이 필요한 시기이지 덕장은 필요없습니다신고 | 삭제

      • 개누리 2021-01-11 01:11:58

        민주당 대부분이 반대하는 이명박근혜 사면을 급하게 얘기한 건 지지율 때문이 아니라 항간에는 다른 이유가 있다고 하더군요. 그리고 국민의짐 이념에 맞는 정책을 추진하는 것을 보면 이낙연의 정체성을 드러난 사건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많은 국민이 반대하는데도 그 뜻을 굽히지 않는 발언은 더욱 실망하게 하는 부분입니다. 아무래도 뭔가 엮여 있는 것이 아닌가 할 정도로 의심이 갑니다. 어쨋든 이낙연의 엄중함은 현재 정치판에서 전혀 도움이 안 됩니다. 강하게 밀고 나가는 이재명이 필요한 이유입니다.신고 | 삭제

        • 영등포역 쪽방촌 朴서방 2021-01-10 17:42:49

          【서울의소리】 윤석열이 대선후보 되면, '장모-처 事件' 等이 대대적으로 검증되어
          윤석열은 피투성이가 되고 제2의 안철수가 되고 말 것 !!
          amn.kr/37308

          가족의혹... 꼬라지 매-우 좋다 !!
          vop.co.kr/A00001514317.html

          【서울의소리】 “윤석열, 네 '장모와 마누라'나 제대로 수사하고 그런 소리 하라 !!”
          amn.kr/37299

          ‘처-장모’ 즉각 체포 구속하라 !!
          vop.co.kr/A00001518915.html신고 | 삭제

          • 서울마포 성유 형님 2021-01-10 17:25:39

            【사진】 윤석열, 늘~ '짜장면'만 먹는 줄 알았는데... '사기꾼 대통령' 될까 ? 매-우 걱정 !!
            cboard.net/news_03/221418

            【사진】 순대국에 밥 말아드신 <포항 형제파> 사기꾼... 서민흉내 쌩-쑈 !!
            cfile26.uf.tistory.com/image/224710495881C14B32F4CE

            말아드신분
            news.zum.com/articles/33461140

            <포항 형제派> 사기꾼이 말아먹고, <대구 막가派> 칠푼이 존-나 털어먹고
            hani.co.kr/arti/PRINT/662602.html신고 | 삭제

            • 정치깡패 2021-01-10 16:25:56

              썩은정치판, 세금만 축내는 양아치정치를 하루빨리 정리해야.....신고 | 삭제

              • 개한국당의 2021-01-10 02:13:45

                하수인 짓을 일삼는낙연을 처단하라. 이낙연
                그는 개레기의 차두목인 지딸 부정합격시킨
                개동아일보에서 게레기를 한 개레기의
                핵심 출신이다 개레기가 인간이던가?신고 | 삭제

                • 숲좋아 2021-01-10 00:46:15

                  이미지로 정치인을 뽑는 시대는 지나갔습니다 지난 10년 국밥말아쳐먹던 쥐세끼 겪지 않았습니까 촛불시민들은 정치인의 정치공약과 그가 걸어온 행보로 판단할 것입니다
                  이낙연은 개혁을 원하는 촛불 민심에 재를 뿌리고 월성원전재수사로 래임덕을 꿈꾸는 거대 악의카르텔 편에 섰습니다 국민은 촛불 문재인 정부에 반대하는 이낙연을 더 이상 좌시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낙연 사퇴 윤석열 탄핵신고 | 삭제

                  • 작살 2021-01-09 20:14:27

                    넘버2의 지지율은 기레기들이 만들어준 화장빨이지!신고 | 삭제

                    • 참 답답합니다. 2021-01-09 20:08:17

                      대한민국이 더 어려운 길 로 가고 있군요!!
                      국민들은 코로나로 죽어나가는데??
                      출당을 위한 권리당원투표나 하고
                      이재명씨 지금 때가 아니잖아요.
                      한심합니다.신고 | 삭제

                      1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신도시의 타짜들, 불로소득 억제하는 게 중요해”

                      “신도시의 타짜들, 불로소득 억제하는 게 중요해”

                      흔히 알려진 땅 투기 의혹 조사 대상은 신도시 부지...
                      “코로나시대 ‘K-청년’은 20~30년 전 나 자신일 수도…”

                      “코로나시대 ‘K-청년’은 20~30년 전 나 자신일 수도…”

                      “나 스무 살 적에 하루를 견디고 불안한 잠자리에 ...
                      김민하 평론가 “LH는 트리거, 개혁내용에 심판 바람”

                      김민하 평론가 “LH는 트리거, 개혁내용에 심판 바람”

                      4·7재보선이 서울시장과 부산시장을 국민의힘이 가져...
                      “지방소멸 문제 심각…지도에 서울만 남는 상황 된다”

                      “지방소멸 문제 심각…지도에 서울만 남는 상황 된다”

                      지난 2020년 수도권 인구가 국내 총인구의 절반을...
                      가장 많이 본 기사
                      1
                      ‘정경심 재판’ 새로운 증거들…“각각의 의미, 너무 무서워”
                      2
                      “조민 ‘봉사활동비’ 결재 서류 발견? 일부 착오…특성화교재 연구비”
                      3
                      노영희 “김어준 논란? TV조선·MBN 출연료 물어보라”
                      4
                      신동근 “美 오염수 방류 지지, 유감”…이영채 “日 경제적 보답할 듯”
                      5
                      강남 전원마을 前장관의 ‘역대급 갑질’ 논란…네티즌 ‘부글부글’
                      6
                      방정오 검찰 송치…“<조선> 행사 갔던 이들 비리엔 침묵”
                      7
                      오세훈, 하루만에 말바꿔 “노래방보다 학교에”…학생들 매일 코에?
                      8
                      법 고치라는 미국…정세현 “내정간섭, 국회 운영 원칙 모르나”
                      9
                      <고발뉴스TV> 단독 연속 생방송.. 도올의 역작 ‘동경대전’을 만나다
                      10
                      경기도, ‘열여덟 어른’ 자립 돕는다…공공주택 입주 지원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