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사회go
유경근 “스텔라데이지호 기존 수색 문제점 지적에 강경화 장관 ‘공감’”강 장관, 실종자 가족들 만나 수색 관련 “관계부처와 유기적 협의” 약속
  • 1

김미란 기자  |  balnews21@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7.14  12:36:03
수정 2017.07.14  12:40:26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스텔라데이지호 실종자 가족들과 만나 수색과 관련해 “관계부처와 유기적으로 협의할 것”을 약속했다.

강 장관은 13일 오후 5시께부터 40여분간 스텔라데이지호 선원 가족 일행 8명과 면담했다. 416가족협의회 유경근 집행위원장은 SNS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가족들은 기존 수색의 문제점과 의혹을 조목조목 지적했고, 이에 대해 강경화 장관은 공감했다”고 알렸다.

유 위원장은 또 “이어진 한 모 대사와의 협의를 통해 가족들의 요구를 검토한 후 다음주 화요일(18일)에 검토 결과를 설명하는 미팅을 하기로 약속했다”고 전하며, 면담에 앞서 실종자 가족들이 강 장관에게 보낸 서한서를 공유했다.

서한에서 실종자 가족들은 강 장관에게 ‘수색을 종료한다면 객관적이고 합리적인 근거를 제시해 줄 것을 요구했다.

또 “사고해역 주변의 섬을 수색해 달라”며 “조류의 속도를 감안했을 때 (구명벌이)2~3,000km 거리의 섬까지 표류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가족들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수색구역은 사고해역에서 500km 이내에만 머물렀다”며 “헬리콥터, 드론 등 섬 수색을 할 수 있는 장비를 투입하여 근처 모든 섬을 수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미 초계기가 발견한 구명벌 추정물체에 대한 의혹을 명확히 밝혀달라”고 호소했다.

이들은 “외교부에서는 4월9일부터 미 초계기가 촬영한 구명벌 사진을 전달해주겠다고 했었지만, 석 달이 더 지난 지금까지도 가족은 아무런 사진도 받지 못했다”며 “저희는 분명히 그 물체가 애타게 찾고 있는 구명벌이 맞다고 믿는다”고 전했다.

이어 “외교부는 기름띠를 잘못 본 것일 뿐 구명벌이 아니라고 변명하고 있지만, 정작 기름띠라는 증거조차 내놓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실종자 가족들은 “희망을 포기하라고 하는 것은 잔인한 폭력”이라며 “국가는 먼저 국민의 생명을 포기하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취임 당시부터 새로운 롤모델을 보여주셨던 장관님께서 이제 저희가 믿고 살 수 있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어주는데 앞장서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김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샘 2017-07-14 14:30:06

    이왕 수색할거 확실하게 해줬으면... 말도 안되는 퍼센트의 희망이여도 가족의 마음이라면 전재산 다 털어서 생사유무라도 알고싶을 것 같아요... 꼭 좋은소식 있기를 바랍니다신고 | 삭제

    안진걸 “바로 기본료 폐지 어렵다면 순차적으로라도 해야”

    안진걸 “바로 기본료 폐지 어렵다면 순차적으로라도 해야”

    최근 포털 실시간 검색어로 ‘KT 환급금’이 올랐다...
    ‘셜록’ 박상규 “사건 이면의 이야기가 궁금했다”

    ‘셜록’ 박상규 “사건 이면의 이야기가 궁금했다”

    삼례 나라 슈퍼 3인조 살인 사건과 익산 약촌 오거...
    최강욱 “청와대, 검찰내 낙마 관련 움직임 포착한 듯”

    최강욱 “청와대, 검찰내 낙마 관련 움직임 포착한 듯”

    새 정부의 과제는 적폐 청산이다. 짧게는 9년 길게...
    이재정 “인사청문회 무용론? 판단은 국회의원이 아니라 국민이다”

    이재정 “인사청문회 무용론? 판단은 국회의원이 아니라 국민이다”

    20대 국회가 시작된 지 어느덧 1년이란 시간이 지...
    가장 많이 본 기사
    1
    “황교안, ‘국정원 댓글’ 결정적 단서 靑에 상납?…철저 조사해야”
    2
    호사카 교수 “일진회처럼 최근 일본 논리 퍼뜨리는 한국인 부쩍 늘어”
    3
    이용호 “靑 모든 문서가 범죄집단 문서 아니다”…네티즌 “자한당 논평인줄”
    4
    조원진, 방통위원장 청문회서 ‘궤변’…박홍근 ‘팩폭’
    5
    박범계 “靑 공개 문건, 증거능력 갖추면 상상 못할 후폭풍”
    6
    [이상호의 사진GO발] 2년전 이상호 MBC 구내식당 눈물 사진 다시 회자
    7
    최저임금 16%인상 ‘기가 찰 노릇?’…홍준표 공약 살펴보니
    8
    홍준표 ‘1시간 봉사’에 ‘갑질’ 장화신기…네티즌 “주민들 들러리 세워”
    9
    김홍걸 “홍준표, 류석춘 임명…눈치 안보고 극우강경으로 가겠다는 것”
    10
    이순진 합참 “대통령 9분 모셨는데 전역 앞둔 군인 격려 처음”…정청래 “보기좋다”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00-115  |  대표전화 : 02-325-8769  |  기사제보 : 02-325-076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발행/편집인 : 김영우  |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