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국민당 통합파 “문대통령 발끈 안돼” vs 반통합파 “MB, 盧기획수사 자인”

국민당 통합파 “문대통령 발끈 안돼” vs 반통합파 “MB, 盧기획수사 자인”
국민의당 통합파와 반통합파가 이명박 전 대통령의 성명에 대해 18일 180도 다른 논평을 내놨다. 통합파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이 되서는 안된다”고 ...

노회찬 “MB ‘목전 칼날’ 시인…검찰, 특활비 증거들 더 많을 것”

노회찬 “MB ‘목전 칼날’ 시인…검찰, 특활비 증거들 더 많을 것”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기자회견에 대해 18일 “자신 바로 앞까지 수사의 칼날이 들어와 있다는 것을 시인한 것”이라고 말했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M...

유창선 “安, 통합이 나라 구하는 일도 아닌데 이렇게까지…”

유창선 “安, 통합이 나라 구하는 일도 아닌데 이렇게까지…”
시사평론가 유창선 씨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통합 행보를 두고 “아무리 당 대표라 해도 정당정치의 기본은 지키면서 정치를 해야 한다”고 비판했다.유씨는 17일자 <폴리뉴...

MB “적폐청산 수사, 정치보복”…정청래 “썩은 방패 들이대”

MB “적폐청산 수사, 정치보복”…정청래 “썩은 방패 들이대”
이명박 전 대통령이 17일 국정원의 특수활동비 상납, 다스 실소유주 의혹 등에 대한 검찰 수사를 정치보복이자 정치공작으로 규정하며 자신에게 책임을 물으라고 말했다. 이 전...

“또 하나의 ‘1987’, 형제복지원 사건 진상 규명하라”

“또 하나의 ‘1987’, 형제복지원 사건 진상 규명하라”
‘형제복지원 인권유린 사건’ 피해생존자들이 해당 사건을 검찰 과거사위원회의 조사대상으로 인정해 줄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형제복지원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대책위원회는 17일...

추미애 “네이버, 가짜뉴스·인신공격·욕설 댓글 방조도 공범”

추미애 “네이버, 가짜뉴스·인신공격·욕설 댓글 방조도 공범”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7일 “포털사이트와 SNS상에 가짜뉴스와 인신공격, 욕설 등이 난무하고 있다”며 “방조하고 있는 포털에 책임을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홍준표가 부끄러운 ‘사시패스’ 인사들…“속물근성 끝판왕, 우웩!”

홍준표가 부끄러운 ‘사시패스’ 인사들…“속물근성 끝판왕, 우웩!”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국가기관 개혁안을 발표한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을 향해 막말을 쏟아내며 비난을 자초하고 있다.홍 대표는 16일 서울 마포구에서 열린 서울시당 신년인...

“UAE협정 감춰진 인물 연제욱…네이버 인물검색에 안나와”

“UAE협정 감춰진 인물 연제욱…네이버 인물검색에 안나와”
하어영 한겨레21 기자는 UAE 군사비밀협정과 관련 17일 “감춰진 인물이 하나 있다”며 “연제욱 전 사이버사령관”이라고 말했다. 하 기자는 이날 tbs라디오 ‘김어준의 ...

김윤옥 향하는 ‘특활비’ 의혹…김어준 “치명적 보도 시작”

김윤옥 향하는 ‘특활비’ 의혹…김어준 “치명적 보도 시작”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 일부가 달러로 환전돼 이명박 전 대통령 미국 순방 직전 청와대 쪽에 전달된 정황이 확인됐다고 <중앙일보>가 17일 보도했다.<중앙>에 따르면, 달러...
 
가장 많이 본 기사
1
나경원 “다스가 MB 소유라고 하면 뭐가 문제인가”…박영선 “경제사범”
2
<1987>, 중국 네티즌 반응 “‘택시운전사’ 속편, 인류 전체의 이야기”
3
김윤옥 향하는 ‘특활비’ 의혹…김어준 “치명적 보도 시작”
4
이정렬 “판사 80명 사표? ‘블랙리스트 조사’ 대비 변호사증 지키려는 것”
5
유시민 “가상화폐 띄우는 언론, 돈 넣었나? 의심스럽다”
6
김어준 “MB 기자회견 최측근이었으면 말렸을 것…이제 끝났다”
7
<조선>, ‘현송월 총살’ 황당오보 모르쇠…네티즌 “폐간이 답”
8
‘한반도기’ ‘인공기’ 모두 안 된다는 安.. “北 참가 반대?”
9
“김희중 ‘국정원 특활비 1억, 김윤옥 명품 구입에 사용’ 진술”
10
이은주 선수 “문대통령 ‘훈련 힘들죠?’에 눈물이..부끄·죄송”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00-115  |  대표전화 : 02-325-8769  |  기사제보 : 02-325-076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발행/편집인 : 김영우  |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