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방통심의위, 일베이미지 사용 MBC ‘중징계’ SBS ‘주의’

방통심의위, 일베이미지 사용 MBC ‘중징계’ SBS ‘주의’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방송에서 극우성향의 인터넷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이라 일베)의 이미지를 사용한 MBC에 대해 중징계 ‘경고’ 제재를 내렸다. 반면 SBS에 대해선 ‘주의...

朴대통령 지지율 2주 연속 44% 기록.. ‘답보 상태’

朴대통령 지지율 2주 연속 44% 기록.. ‘답보 상태’
박근혜 대통령 지지율이 2주 연속 44%를 기록하며 답보 상태를 보이고 있다.28일 <한국갤럽>에 따르면, 지난 25~28일 3일간 전국 성인남녀 1천2명을 대상으로 박근...

새누리 김진태 또 막말.. “野 떼쓰는 아이, 밥 굶겨야?”

새누리 김진태 또 막말.. “野 떼쓰는 아이, 밥 굶겨야?”
“야당이 아이들 떼쓰는 것처럼 과자 안 사주면 밥 안 먹겠다고 생떼를 부리는 건데, 버르장머리 없는 아이들 버릇 고치기 위해선 밥을 굶겨야 한다.”열흘 전 국회 예산안조정...

[SNS] 뉴스K 노종면, YTN 대법 판결 보도 안 한 이유는?

[SNS] 뉴스K 노종면,  YTN 대법 판결 보도 안 한 이유는?
“오늘 YTN 기자들 해고무효소송 대법원 판결소식이 있었지만 뉴스K에서는 다루지 않았습니다. 특별한 이유는 없습니다. 제가 이 사건 당사자이기 때문입니다.”27일 대법원이...

담뱃세 올리고 골프장 입장료는 인하? ‘이중잣대’ 논란

담뱃세 올리고 골프장 입장료는 인하? ‘이중잣대’ 논란
정부여당이 서민 증세라는 비판을 받으면서도 담뱃세 인상을 밀어붙이고 있는 가운데 골프장 입장료는 인하하기로 해 ‘이중잣대’라는 비판이 일고 있다.27일 새정치민주연합 서영...

서울시, 청해진해운 한강수상택시 무단 방치 ‘골머리’

서울시, 청해진해운 한강수상택시 무단 방치 ‘골머리’
세월호 선사인 청해진해운이 운영했던 한강 수상택시 사업을 두고 서울시가 골머리를 앓고 있다. 청해진해운이 세월호 참사 이후 사업을 중단하면서 7개월째 무허가로 수상택시를 ...
 
가장 많이 본 기사
1
국과수, 고 신해철 부검결과 통보.. S병원장 재소환 방침
2
새누리 이재오 페북에.. “정부, 맨날 거짓말하잖아..”
3
“손님이 던진 토스트에 맞았어요” 알바 호소글.. SNS ‘발칵’
4
“한국 여자가 가장 쉬웠어요.. 백인들의 천국 한국”
5
“한 여자 때문에 입 다문 재벌가 남자들”
6
이상돈 “MB측, 朴대통령 아킬레스건 갖고 있나?”
7
용혜인 첫 공판.. “집회 때 길 막은 건 경찰” 무죄 주장
8
朴정부 불통에 떠나는 외신들.. ‘뜨는 일본, 지는 한국?’
9
朴 ‘단두대’ 발언.. 전우용 “사람 품격 말씨로 드러나”
10
野 “청와대, 정윤회 얘기만 나오면 발끈.. 진실 밝혀야”

이효리 ‘유기농 콩’ 표기 논란.. SNS에 사과글 게재

이효리 ‘유기농 콩’ 표기 논란.. SNS에 사과글 게재
가수 이효리 씨가 제주도에서 직접 키운 콩에 ‘유기농’ 표기를 ...

B.A.P 멤버 전원, 소속사 상대 ‘노예계약’ 소송 제기

B.A.P 멤버 전원, 소속사 상대 ‘노예계약’ 소송 제기
그룹 B.A.P의 멤버 전원이 소속사와 체결한 계약에 대해 ‘노...

KBL, ‘루게릭 투병’ 박승일 전 코치 명예직원 자격 박탈?

KBL, ‘루게릭 투병’ 박승일 전 코치 명예직원 자격 박탈?
루게릭병으로 투병 중인 박승일 전 모비스 코치가 한국농구연맹(K...

국과수, 고 신해철 부검결과 통보.. S병원장 재소환 방침

국과수, 고 신해철 부검결과 통보.. S병원장 재소환 방침
가수 고(故) 신해철씨 의료 사고 의혹과 관련, 신씨 시신을 부...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신촌로 12나길 26 (노고산동, 이한열기념관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기사제보 : 02-325-0769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발행/편집인 : 김영우  |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