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류효상의 조간브리핑
 9. 14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닉네임 : 류효상 특파원  2020-09-14 07:56:44   조회: 897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뉴스 큐레이션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20년 9월 1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김태년 원내대표와 주호영 원내대표의 감정의 골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주 원내대표의 공수처장 추천위원과 특별감찰관 후보자 추천 등의 패키지 딜에 김 원내대표가 긍정적인 입장을 보이자 정작 주 원내대표가 주저하는 분위기입니다.
순진하기는... 애초에 그럴 마음이 손톱에 때만큼도 없었다는 걸 아셔야지~

2. 김종인 위원장의 개천절 집회를 3·1 운동에 비유한 발언에 대해 비판이 커지고 있습니다. 김 위원장은 또 긴급지난지원금과 관련해 “국민은 정부의 돈에 맛을 한 번들이면 거기서 떨어져 나가려고 하질 않는다”고 말해 논란입니다.
역시 김종인의 국민은 저들이고, 국민 알기를 개돼지로 아는 거지~

3. 공수처 출범을 둘러싼 여야 협상이 파국의 기로에 진입하는 모양새입니다. 민주당은 국민의힘에 건넨 '공수처·특별감찰관 동시 논의' 카드가 사실상 거부당했다고 판단하고 더는 참기 어렵다는 강경론에 급속도로 기울고 있습니다.
칼자루 쥐었을 때 제대로 휘둘리지 않으면 호구 잡히는 건 시간 문제...

4. 장제원 의원은 “국민은 한 번 정부의 돈에 맛을 들이면 거기서 떨어져 나가려 하질 않는다”는 김종인 위원장의 말이 충격이라고 밝혔습니다. 장 의원은 “국민을 기생충, 천민 취급하면서 어떻게 정치를 할 수 있나"라고 말했습니다.
완전 공감하는 바이기는 한데... 원래 그쪽 집안사람들이 다 그렇지 않아~

5. 홍준표 의원은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외교, 대북 어느 하나도 수습하기 어려운 레임덕 대 혼란이 온다"며 보수 진영의 단합 필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홍 의원은 “이치대란으로 이를 극복해야 할 때가 온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말처럼 되면 댁이 지금 대통령 하지 그러고 있겠어? 그냥 복당이 하고 싶다 그래~

6. 검찰이 최근 추미애 장관 아들 서 씨의 카투사 '특혜 휴가' 의혹 수사에 뒤늦게 속도를 내는 가운데 추석 연휴 전에 수사가 마무리될지에 관심이 쏠립니다. 법조계는 "오래 걸릴 이유가 없다"며 ‘한두 달이면 충분’하다는 입장입니다.
민원실에 전화한 게 민원이 아니고 청탁이라는 것을 이번에 처음 알았음...

7. 황희 의원은 추미애 장관 아들 '휴가 미복귀' 의혹을 제기한 당직사병의 실명을 공개해 비판을 받자 결국 사과했습니다. 하지만, 황 의원은 "실명 공개는 허위사실로 추 장관을 공격한 TV조선이 이미 먼저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TV조선은 실명 공개하고, 조선일보는 실명 공개를 비난하고... 니네 뭐니?

8. 이재명 시장은 "공정한 나라는 법 앞의 평등 실현에서 시작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종교의 자유'를 외치며 위법 행위를 하는 일부 종교 지도자들, 국가고시를 거부하고 구제를 바라는 의대생의 행동이 부당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평등은 고사하고 군림을 하려고 하니 그게 문제지 모야~

9. 윤병세 전 외교부 장관은 박근혜 정부가 대법원의 판결에 간섭할 의도가 없었다며 이른바 재판거래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윤 전 장관은 당시 김기춘 비서실장과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 판결을 뒤집으려 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간섭이 아니라 좌지우지하려고 했겠지~ 박근혜가 아니면 최순실이?

10. 조국 전 장관 딸의 학교생활 기록부 내용 유출 사건을 수사해 온 경찰이 유출자를 찾지 못하고 1년 만에 수사를 중단했습니다. 경찰은 주광덕 전 의원에 대한 고소·고발 사건을 이달 초 ‘참고인 중지’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주광덕이는 요즘 뭐 하시나? 남 뒤 캐기 좋아하니 흥신소가 딱인데...

11. 기독교대한감리회 목사가 방역당국의 비대면 예배 조치를 비난하며 오는 20일부터 현장 예배를 올리도록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감리교 서울연회 원성웅 감독은 교회가 정부 하부기관으로 전락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교회가 정부 상부 기관쯤으로 생각하니 세금 한 푼 안 내고 살아왔겠지?

12. 전광훈 목사가 보석취소로 재수감된 가운데 사랑제일교회는 "담임목사는 여전히 전광훈 목사"라고 밝혔습니다. 교회 부목사는 "사랑제일교회는 전광훈 목사님 말씀에 순종하며 성도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함께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하나님께 순종해야지 이것들아... 하긴 하나님도 까불면 죽이다니...

13.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잠시 멈춰 섰던 통일부의 등록 법인 사무 검사가 재개됐습니다. 하지만, 검사가 예정됐던 탈북민 단체 두 곳의 함께 쓰는 사무실에 통일부 공무원들이 진입하는 것을 거부하면서 시작부터 삐걱거렸습니다.
탈북민 교육 받을 때 안 배웠어요? 이제부터 대한민국 법을 지키라고~

14.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산 식품 등의 수입 재개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모테기 일본 외무상은 아세안 한중일 외교장관 화상회의에서 “일본산 식품의 안전성은 과학적 근거에 따라 확보돼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모테기 외무상은 못되게 굴지 말고 후쿠시마산 너나 드시라니까~

15. 해열진통제 아세트아미노펜(타이레놀)을 먹으면 마음이 대담해질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오하이오대학 심리학 연구팀은 실제 사람들에게 아세트아미노펜을 복용하게 한 뒤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전했습니다.
타이레놀? 그까짓 거 우리에게는 우황청심환이 있다고 전하라~

16. 코로나19는 우리 일상생활의 많은 부분을 바꿔놓았습니다. 그중에서도 제일은 비대면 소비의 확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외출·외식은 자제하고 '집콕'이 늘면서 배달음식 소비가 역대 최대 수준으로 늘어났습니다.
일명 ‘코로나 쓰레기’도 산더미... 쓰레기 같은 사람도 산더미... 에혀~

17.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세가 누그러들지 않자 조상에 대한 예를 지키기 위해 꼭 가족들이 모여 차례와 성묘를 할 필요는 없다는 의견이 나왔습니다. 전통문화 전문가들은 “조선 시대에도 재해 땐 차례를 생략했다"고 전했습니다.
아무쪼록 조상님들 섭섭하지 않게 조상님 기리는 마음은 잊지 말자고요~

18. 바다로 유입된 플라스틱 쓰레기는 돌고 돌아 식탁 위로 돌아옵니다. 지난해 세계자연기금 WWF는 ‘플라스틱 인체 섭취 평가 연구’를 통해 한 사람이 매주 먹는 미세플라스틱양이 신용카드 한 장 분량(약 5g) 정도라고 밝혔습니다.
일주일에 신용카드 한 장씩 안 먹으려면 담배꽁초 좀 버리지 말라고~

국민의힘 "당직사병도 누군가의 아들 공개재판 회부 무도".
황희 "현 병장 실명 공개는 죄송" 배후 제기는 계속.
추미애 "아들 문제로 송구, 검찰수사로 진실 밝혀야".
"개천절 광화문 집회 안 간다" 전세버스 업계 운행거부.
정세균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주간 2단계로 하향”.
민주 “추, 흔들어도 사법개혁 못 꺾어" 법안 발의 이어져.
복지부, 의대생 단체행동 중단 결정에 "정부 입장은 동일".

그대의 의지가 그대의 삶을 결정하리라.
- 샬롯브론테 -

개개인의 삶도 그렇지만 우리의 삶 역시 우리의 의지로 결정해야 합니다.
일상으로 돌아가는 건강했던 삶 또한 우리의 의지와 행동으로 공간은 넓히고 시간을 당길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합니다.
점점 가을 색이 완연한 날입니다.
건강하게 가을을 맞이해야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보기 goo.gl/ul3oWc
☞ 고발뉴스 바로가기 goo.gl/DOD20h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20-09-14 07:56:44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8969
  10. 21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21   2143
8968
  10. 20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20   908
8967
  10. 19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19   638
8966
  10. 16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16   670
8965
  10. 15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15   631
8964
  10. 14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14   649
8963
  10. 13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13   787
8962
  10. 12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12   783
8961
  10. 8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08   938
8960
  10. 7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07   635
8959
  10. 6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06   659
8958
  10. 5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10-05   611
8957
  9. 29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29   720
8956
  9. 28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28   698
8955
  9. 25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25   767
8954
  9. 24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24   781
8953
  9. 23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23   939
8952
  9. 22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22   731
8951
  9. 21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21   707
8950
  9. 18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9-18   77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징벌적 손배제, 언론단체들 반대로 논의조차 힘든 것 아쉽다”

“징벌적 손배제, 언론단체들 반대로 논의조차 힘든 것 아쉽다”

영국 옥스퍼드 대학 산하의 로이터 저널리즘 연구소에...
“한글에 대한 사랑, 실천하자…한류는 한글로 다 통해”

“한글에 대한 사랑, 실천하자…한류는 한글로 다 통해”

방송인이며 한글문화연대 공동대표인 정재환 씨가 8월...
“‘조성길 보도’로 본 문제점, 기자들 북한 보도 순도 높이길”

“‘조성길 보도’로 본 문제점, 기자들 북한 보도 순도 높이길”

지난 6일 조성길 이탈리아 주재 북한 대사대리가 지...
“택배 노동자 과로사 문제 정부 실질적 대책 없어”

“택배 노동자 과로사 문제 정부 실질적 대책 없어”

지난 22일 택배 노동자가 과로로 또 사망했다. 올...
가장 많이 본 기사
1
조선일보 ‘이건희 손녀 유전자’에 박노자 “백두혈통과 뭐 달라”
2
민주당의 초강수, “엄마찬스 의혹 사실? 나경원 정계은퇴 마땅”
3
하나마나한 사과글에 선처?…일베·블로거 참교육중인 조국
4
“독감, 대기표 들고 후회하고 있을 것” 응급의학과 교수의 경고
5
‘스가 내각, 유명희 낙선 운동’ 조선일보 보도의 ‘속내’
6
박훈 변호사, ‘술접대’ 의혹 검사 실명과 사진 공개
7
방상훈·홍석현과 ‘비밀회동’.. 추미애 “尹 감찰 진행 중”
8
‘김학의 부실수사’ 검찰, 양현석도 봐주고 불륜 검사도 감싸주고
9
한겨레·한국 “옵티머스 무혐의 배경 철저히 감찰해야”
10
박형철 증언 정반대로 보도…“‘감찰중단’ 용어 자체가 없어”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