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유시민의 알릴레오 ‘정경심 자산관리인 김모 육성 인터뷰’ 공개

서울경제TV “MB때 자원투자그룹·민모·익성·신성, 4각 동맹으로 운영”

  • 시대 흐름에 맞게 2019-10-09 08:00:42

    이제 속담도 바뀌어야 한다...

    "털어서 먼지 안나오는 사람없다" 가 아니라

    "아무리 털고 또 털어도 먼지 하나 안나오는 사람이
    우리 대한민국에는 최소 2명 이상 있다"

    ...【문재인】【조국】신고 | 삭제

    • 검찰 KBS 내통 2019-10-09 07:54:17

      유시민이가 니들보다 머리가 나뻐서 인터뷰내용중
      일부인 20분 분량만 내보냈겠냐?

      그것은 아마 보험용으로 꽉 틀어쥐고 있다가
      니들이 빠져나가려고 헛발질할때마다 하나하나 내보낼거 같으다

      1시간20분가량 녹취록중에 20분 분량만 내보낸거란다신고 | 삭제

      • 검찰 KBS 내통 2019-10-09 07:38:21

        요즘 계속 판도라니 뭐니~ 여기저기서 유시민 너무 깐다 싶었다~
        요거였어 ㅎ신고 | 삭제

        • 방금전 알릴레오 2019-10-08 19:48:34

          http://youtu.be/_mZBRVFO5z0
          유시민 이사장이 윤석열에게 헌정하고 싶다고 하네요.신고 | 삭제

          • 미투 2019-10-08 19:08:00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빤스목사 전광훈 검색 하자 누가 성범죄1위 개새끼인가요??
            다음 유튜브에서 성범죄1위목사 검색 필독하자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필독하자 +++++신고 | 삭제

            • 친일척결 2019-10-08 17:53:30

              펀드,자동차 왠지 MB의 냄새가 나는구나신고 | 삭제

              • 골뱅이 2019-10-08 16:50:15

                답답하던 마음이 풀수있게 속속들이 파헤처 주세요.
                나쁜사람들은 지금 권력을 찬탈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안가리는것같습니다신고 | 삭제

                • 지혜로운 맘 2019-10-08 16:22:05

                  이제 유시민을 절대 믿지않는다 정치하면 안될 사람이라고 본다신고 | 삭제

                  • 지혜로운 맘 2019-10-08 16:19:32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않는다는? 이야기를 듣고 그래서 통합진보당 이정희대표가 언론에 계속비쳐지고 오해를 받은건가?? 나도사실 잘은몰라도 통합진보당 부정경선때 뉴스에서 하도이슈화하며 이정희대표만 자주보여주길래 이정희때문인가? 싶었는데그러고 결과는 흐지부지보도한것같던데 가끔 결과가 궁금했었는데 기회를봐서 책도읽고 찾아보게되었다
                    유투브 김갑수Tv'민심이 갑이다 에서 '유시민편' 과 최상천의 사람나라, 유니킴의 유투브에서 듣고 책도보고 기사도 보고 찾아보았다
                    통합진보당 부정선거는 유시민의 측근들이 구속되었다고하더라신고 | 삭제

                    • 지혜로운 맘 2019-10-08 16:13:37

                      김대중정권때 한나라당보다도 더 심한 김대중정권 비난을 쏟아부었던 유시민. 독재정권과 싸우던 운동권이었다면서?
                      보건복지부장관 하면서 국민위해서 어떤 정책을 만들었는지 찾기힘들고 오히려 의료민영화추진했다더군 정말 쇼킹했다 우리나라 제도중에 그래도 가장 잘하고있고 서민을 위한 공적보험인 건강버험을 민영화추진?? 영리병원추진??
                      참 놀라웠다
                      더 쇼킹한건 우연히 유투브로 알게된 김인성교수의 책(IT가 구한세상)과 (진보의 블랙박스를 열다) 책을 읽고 놀라웠고 아프리카티비 망치부인인가 그거 듣다가 통합진보당부정선거이야기하는데 유시민측근신고 | 삭제

                       1 | 2 
                      “전광훈, 똥 치우는 막대기에 불과해…쓸모없으면 버릴 듯”

                      “전광훈, 똥 치우는 막대기에 불과해…쓸모없으면 버릴 듯”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회장인 전광훈 목사의 막말이 계속...
                      “권력·자본으로부터 독립적인 시민 중심의 언론 생태계 만들어야”

                      “권력·자본으로부터 독립적인 시민 중심의 언론 생태계 만들어야”

                      지난해 최대 화두 중 하나는 언론개혁이었다. 지난해...
                      “선거연령 인하로 우리나라 정치 젊어질 것”

                      “선거연령 인하로 우리나라 정치 젊어질 것”

                      지난해 4월 패스트트랙에 태워진 선거법이 연말 국회...
                      곽노현 “비례자유한국당? 일종의 위장전입당”

                      곽노현 “비례자유한국당? 일종의 위장전입당”

                      지난 연말 개혁법안으로 알려진 선거법과 공수법 처리...
                      가장 많이 본 기사
                      1
                      진혜원 검사 “검찰, 임면권 없어…전복자들 정리돼야”
                      2
                      대구MBC “구독자 조롱해보겠다”…‘주광덕 문자’ 패러디
                      3
                      민병두 “檢·한국당 커넥션 들통”…강남일 지검장 “2020년 이후 연락 無”
                      4
                      윤석열 “4월 총선 철저 대비” 메시지…네티즌 “대놓고 정치개입”
                      5
                      이성윤 중앙지검장 앞에서 ‘헌법정신’ 강조한 송경호.. 누구?
                      6
                      서울대, 조국 직위해제 검토?…상지대 총장 “어처구니없다”
                      7
                      언론들 ‘김웅 댓글 수백개’에 “시민들 1만 댓글은 인류멸망인가?”
                      8
                      주광덕 ‘조롱문자’…손혜원 “대놓고 檢·한국당 직거래”
                      9
                      與 “주광덕, 의원직 檢하수인으로 전락시켜.. 철저 수사해야”
                      10
                      이상호 기자 “윤석열 檢, 왜 지금 삼성 미전실 사장 소환했을까”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00-115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