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나경원 “서초동 200만이면 우리는 2천만”…전광훈 “헌금하겠다”

與 “보수단체 집회 목표가 ‘청와대 공격’, ‘문재인 체포’라니, 쿠데타 선동”

  • 나경원자녀의혹검색 2019-10-08 19:23:37

    ---- 나경원 자녀의혹 검색 ----- 황교안 자녀의혹 검색 ----신고 | 삭제

    • 미투 2019-10-08 19:22:47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빤스목사 전광훈 검색 하자 누가 성범죄1위 개새끼인가요??
      다음 유튜브에서 성범죄1위목사 검색 필독하자 다음 네이버 구글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필독하자 +++++ㅍㅍ신고 | 삭제

      • 이해찬 예감 맞는다 2019-10-07 08:15:12

        정치에 잔뼈가 굵은 이해찬이 20년 집권자신있다고 했다. 맞는말이다. 개보수들이 그리 만들고있다. 빤스먹사파 죠원지니파 황가파 준표파로 나누어 구심점이 없다. 더구나 2명박근 9년에 나라말아먹은 폐족들이 폭력선동정치나 하고 있으니 선거되면 총대선 필망이다. 꼭 그렇게 되어야하고!신고 | 삭제

        • dembira12@gmail.com 2019-10-05 08:19:36

          자유수호국가원로회?
          이것들이 원로인지 노물인지 고물인지 독물인지 알 수는 없으나
          그 내뱉는 언어 하나 하나가 참으로 위험천만하다

          이것들이 지난 70여년 간 선량한 사람을 빨갱이로 몰아 죽이더니
          이제는 스스로 빨갱이가 되어 과거 야만스러웠던 공산당혁명을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재현하려는 꿈을 꾸고 있는 듯 하다

          저렇듯 피냄새 물씬 풍기는 구호로 사람들을 선동해서
          저것들이 얻으려 하는 게 뭔지
          만일 저것들이 정신이 투미한 사람들을 속여
          금전적 사익을 취하려는 사기꾼들이라면 그나마 다행이겠지만......신고 | 삭제

          • 조국수호검찰개혁 2019-10-04 11:38:57

            알바로 동원한 노인네들에게 다시 헌금명목으로 삥뜯기신고 | 삭제

            • 광화문 집회는 2019-10-04 08:35:25

              주최단체만 여섯군데가 넘음

              서울시청앞,광화문,서울역,세종사거리 등등에서 각자의 집회함

              집회는 다른장소 물론 전부 근처에서 주최만 다르게 무대설치 해서함

              서로 자기들 주최집회참여 인파가 300만 넘었다고 주장

              자한당 황가,나가는 잠깐 얼굴만 비추고 금방 사라져버림

              각 단체 집회후 전부 뿔뿔이 흩어져버림 동원된 티가 나도 너무 나버림
              오후 4시 이후 부터는 완전 파장 분위기

              광화문집회 참여인원 숫자집계가 무의미한게 주최측이 각각 달라서
              한 부류로 묶을수도 없고
              거기다 한 공간안에서의 밀집도가 전부 다 다름신고 | 삭제

              • 광화문폭력집회 2019-10-04 08:26:32

                지역구는 태풍으로 사람이 죽어나가는 사망자 속출한 인명피해
                집과 건물이 무너지고 다리가 유실되고 산사태와 논과밭 유실로
                애써 지어놓은 1년 농사 다 날라가버리고
                삶의 터전이 초토화되어버리는 등
                막대한 재산피해로 난리가 났는데
                각 지역구당 수백명씩 의무 동원령 내려
                광화문 자한당폭력집회현장으로 불러들이다니

                국민들이야 태풍이라는 엄청난 재난재해에 죽어나가든 말든
                전혀 관심도 없고 서초동평화시민집회에 깜짝 놀라
                쪽수늘리기에만 신경쓴 광화문폭력집회신고 | 삭제

                • 동원된 티가 너무나버려 2019-10-04 07:59:09

                  서초동촛불집회는
                  마치 가족소풍이나 친목단체나,직장야유회 나오 듯
                  손에 솝잡고 가족단위로 삼삼오오 자발적으로 몰려들고
                  혹시나 늦으면 자리가 없을까봐 행사시작전 미리 나오는 사람들이 많아
                  집회예정시간 훨씬 이전부터 사람들이 운집한 사진이 찍혔는데

                  광화문폭력집회는
                  1.집회시간에 맞춰 전세버스들이 오느라
                  집회시간 이전에는 사람들이 많이 모여있는 현장사진 한장 없고
                  2.집회시작 조금 지나서 사람들 동원이 끝난후에야 순간 모인 사람들 사진이 찍히고
                  3.집회시간 1~2시간후 버스탑승때문에 갑자기 사람들이 썰물처럼 빠져나가버림신고 | 삭제

                  • 대장 2019-10-03 18:42:56

                    나베가 아들, 딸한테 하는 불법행위 보니까....사법고시 패스할때 뒷문으로 아마 들어갔을 가능성 거의 백프로라고 생각한다..신고 | 삭제

                    • 623523423 2019-10-03 18:30:29

                      하 쓰발 알바집회까진 이해한다.
                      근데 헌금하면서 헌금함에 지가 다먹겠다라고 써놓고 헌금받으면
                      틀딱들을 얼마나 멍청이로 보는거냐신고 | 삭제

                       1 | 2 
                      “영면 전날 본 이용마의 눈빛, 자꾸 생각나요”

                      “영면 전날 본 이용마의 눈빛, 자꾸 생각나요”

                      “세상은 바꿀 수 있습니다”2012년 언론노조 MB...
                      왕선택 기자 “북미협상 타결, 지금 급한 건 김정은”

                      왕선택 기자 “북미협상 타결, 지금 급한 건 김정은”

                      지난 5일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북미 실무협상이 열렸...
                      하승수 “검찰 개혁 바로미터는 공수처 설치”

                      하승수 “검찰 개혁 바로미터는 공수처 설치”

                      결국 조국 법무부 장관이 지난 14일 법무부 장관직...
                      “한 곳만 가리키는 나침판, 고장 났을 가능성 높아”

                      “한 곳만 가리키는 나침판, 고장 났을 가능성 높아”

                      팩트체크 전문지인 뉴스톱의 김준일 대표가 미디어협동...
                      가장 많이 본 기사
                      1
                      ‘KBS 김경록 인터뷰 사태’ 비평하다 눈물 흘린 정준희 교수
                      2
                      안진걸 “檢, 유시민 수사는 ‘LTE급’ 나경원은 한 달째 뭉개…성역인가?”
                      3
                      조국 동생 지인 “檢, 우리는 조국 망가뜨리기 위한 부속물이라더라”
                      4
                      박주민 “세월호 특수단 구성 긍정 검토, 기억하나?”…윤석열 “다 기억난다”
                      5
                      현직 의사가 본 ‘정경심 진단서’ 논란.. “토끼몰이 프레임 정말 지X 맞다”
                      6
                      “검찰내 공문서 위조는 경징계 사안”…이게 윤석열의 쿨함?
                      7
                      대검 “이탄희 근거대라” 발끈에 임은정 “‘사건 배당’이 급소란 말”
                      8
                      유시민 “김경록, KBS에 배신감 느껴 JTBC 접촉했지만…”
                      9
                      박주민 “정동병원, 정경심 추석때 갔던 곳…진단서 발급 병원 아냐”
                      10
                      ‘조국, 학교 안나가고 매일 등산’이 기사인가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00-115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