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사회go
尹탄핵 청원 54만명 넘어…김진애 “‘이태원 음모론’ 역린 건드려”5가지 탄핵 사유…서영교 “국회 답변 의무 있어…입법청문회 같은 방식 될 것”
민일성 기자  |  balnews21@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6.29  09:57:44
수정 2024.06.29  10:47:23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부활절인 지난 3월 31일 윤석열 대통령과 김진표 당시 국회의장이 서울 강동구 소재 명성교회에서 열린 '2024 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에서 한교총 공동대표회장인 이철 목사를 설교를 경청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뉴시스>

윤석열 대통령 탄핵을 요청하는 국회 국민동의청원에 대한 동의자수가 29일 54만명을 넘어섰다.

이미 나흘만에 요건을 충족해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회부됐지만 계속해서 동의 수가 증가하는 것이다. 국회 국민동의청원은 회원가입을 하거나 비회원일 경우 휴대전화나 아이핀으로 본인인증 절차를 거쳐야 참여할 수 있다.

채상병 특검법 입법청문회, 윤 대통령의 이태원 참사 조작 가능성 발언 등의 여파로 참여가 급증하면서 국회청원 웹사이트 접속이 지연되기도 했다. 대기인원이 1만명, 2만명을 넘어선다는 인증 글이 올라오며 “대통령 탄핵 줄서서 하는 나라”, “아니 무슨 티켓팅이나 시험 접수냐”라는 우스갯소리도 나왔다. 

청원 게시자는 “총선에서 민심의 준엄한 심판을 받고도 국정기조 전환 의지가 없이 대한민국을 위기로 몰아넣는 윤 대통령을 더는 두고 볼 수 없다”며 “22대 국회는 윤석열 탄핵소추안을 즉각 발의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청원인은 탄핵 사유로 5가지를 제시했다. △해병대 전 수사단장 박정훈 대령에 대한 외압 행사(군사법원법 위반) △명품 뇌물, 주가 조작, 서울-양평 고속도로 노선 조작(국정농단) △전쟁 위기 조장(평화통일 의무 위반) △일본 강제징용 친일 해법 강행(대법원판결 부정) △후쿠시마 핵 폐수 해양투기 방조(국가와 국민의 생명 안전권 침해) 등의 내용이다.

해당 청원의 종료일은 7월 20일로 동의자수는 계속 오를 것으로 보인다. 

   
▲ <이미지 출처=인터넷 커뮤니티>

김진애 전 의원은 28일 SNS에 “오늘자 ‘윤석열 대통령 탄핵소추안 즉각 발의 요청에 관한 청원’ 국회동의자가 급증한다”며 “그만큼 국민의 역린을 건드린 것”이라고 적었다. 

주요 사건으로 “채상병 특검 거부-박정훈 대령 등 항명으로 몰아가기, 김건희 특검 거부-권익위 김건희 뇌물 관련 종결 시도도 못을 박았는데, 이태원 참사에 대한 음모론이라니요”라고 꼽으며 “속이 터지고 가슴이 녹아내릴 듯하다”고 분노했다.

법사위 서영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YTN 라디오 ‘신율의 뉴스정면승부’에서 “깜짝 놀랐다. 그새 45만명이다. 아주 빠르게 늘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청원이 5만 명이 되면 국회에서 살펴봐야 할 의무가 있다”며 “법사위 관련 내용이라 법사위로 넘겨졌다”고 설명했다. 

그 방식에 대해선 채상병 특검법 입법청문회를 상기시키며 “특검법 입법청문회도 하지 않았는가. 그런 방식이든 국회에서 용인되는 방식이 있다”고 했다.

그는 “국회는 그런 청원에 대해서 살펴보고 답변해야 될 의무가 있다. 그렇게 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민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저승사자 염라대왕 2024-06-29 11:23:54

    “저런 자들이 국방 책임자 ? 전쟁 안 난 게 천운(天運)이었다”
    vop.co.kr/A00001656271.html

    윤석열의 ‘부동시 판정’과 병역면제 의혹 !!
    “군대 가보지 않고 더군다나 기피 의혹까지 받고 있는 윤석열, 선제공격 운운하여
    韓半島의 전쟁 위험을 높이고 있다니, 놀라지 않을 수 없다”
    breaknews.com/872544

    2020년 신원식(현 국방장관) “軍미필자, 국가지도자 되면 안 돼 !!”
    amn.kr/45284

    짝눈 軍미필자의 사격솜씨 !!
    vop.co.kr/A00001630231.html신고 | 삭제

    • ★ 서울마포 이태백 2024-06-29 11:20:12

      【사진】 김건희, 崔 목사 만나는 자리에서 우쭐대며 “내가 대통령 해보니…” 거들먹 !!
      - 2003년 5월 광주지검 특수부 윤석열 검사, 구청장 부인이 돈 받았다고 구속시켜
      amn.kr/48671

      【사진】 뉴욕타임스 “대통령실 VIP 존재 No.1은 김건희”... ‘김건희 명품 수수’ 상세 보도 !!
      amn.kr/46942

      【사진】 自信을 대통령으로 착각한 김건희의 국정농단
      amn.kr/46057

      【사진】 무당 점쟁이 손에 놀아나는 꼭두각시 !!
      amn.kr/39937신고 | 삭제

      • 민주투사 홍길동 烈士 2024-06-29 11:16:09

        ‘집단휴진 의사’ 5명 수사에… 의사협회 “尹정부 ‘양아치 짓’ 중단해야”
        v.daum.net/v/20240624204625707

        【사진】 신평 변호사, “서울의소리 대표 백은종氏로부터 ‘양아치 윤석열’ 문자 보내”
        dailian.co.kr/news/view/1073836

        윤석열 같은 ‘파렴치한 者’가 天罰을 받지 않는다면, 누가 하늘의 理致를 따르겠나 ?
        amn.kr/37344

        파렴치한 양아치 “다 쓸어 버린다”
        omn.kr/23rj8신고 | 삭제

        • 말죽거리 뺑덕 엄마 2024-06-29 11:12:32

          <논설> 국힘당은 콩가루 집안이 되는 게 아니라, 이미 콩가루 집안 !!
          amn.kr/48711

          한 사람때문에 국민은 늘~ 속 터진다 !!
          news.zum.com/articles/91529287신고 | 삭제

          • 방랑객 김삿갓 2024-06-29 11:09:47

            【美 선데이저널USA】 김건희 명품 ‘디올 가방’ 수수 報道 파문
            ‘이런 골 때리는 女子가 대한민국의 영부인이다’
            - 부족할 것 없는 영부인이 명품백 건네자 덥석 받아 챙겨
            - 첫 번 째 면담에서 崔 목사의 高價 디올 향수 선물 받아
            - 명품치장 언론에 의해 의혹 제기에 ‘빌린 것이다’오리발
            amn.kr/46050

            쥴리의 ‘명품백 수수’는 직무와 관련 없으니 주는데로 잽-싸게 받아도 된다
            jangdori.tistory.com/508신고 | 삭제

            • ★ 배꼽다방 쥴리 마담 2024-06-29 11:04:42

              ‘尹 탄핵안’ 26만 5천명 동의, 국회 法司委로 넘어갔다
              - 常任委 회부 조건인 5만 명을 5배 넘게 뛰어넘어...
              amn.kr/48721

              【충격】 양재택 前 검사의 모친, “윤석열은 힘들다. 나라의 기둥이 될 사람이 아니다”
              omn.kr/1ulpx

              【동영상】 “조폭 두목 정도하면, 딱 맞을 사람... 대통령된 게 비극” 명진 스님 “기차 안에서 앞좌석에 구둣발 올려놓는 꼴을 보면서... 쓰레기 같은 짓을 하고 있어요. 윤석열 정권을 하루빨리 정리해야 합니다”
              news.nate.com/view/20240311n02608신고 | 삭제

              • 대구 용팔이 2024-06-29 10:56:57

                20%대 갇힌 尹 지지율… 커지는 국정동력 약화 우려
                v.daum.net/v/20240629050026490

                정청래, 윤석열 직격 “대통령 잘못 뽑아 온 국민이 고생… 이대로 가면 나라 큰일 날 듯”
                v.daum.net/v/20231105145747454

                【사진】 “윤석열, 쿨하게 내려와. 시발노마 !!”
                amn.kr/35859신고 | 삭제

                가장 많이 본 기사
                1
                이언주 “검찰정권 일장춘몽…尹·韓 죗값 반드시 물어야”
                2
                ‘문자 읽씹’ 파동…조국 “김건희, V0로 불리는 이유 알겠다”
                3
                김종대 “도이치 공범 변호했던 공수처 검사에 제보한 셈”
                4
                尹, 하와이서 ‘채상병 특검법’ 또 거부…野 “정권몰락 시발점”
                5
                임성근 ‘구명로비’ 녹취 공개…도이치 공범, ‘VIP’ 언급
                6
                警, 채상병 수사 ‘비공개’ 발표…영상·사진·녹음 불허, 왜?
                7
                대통령실 ‘법적 대응’ 엄포에 민주 “허위라면 이종호 고소해야”
                8
                JTBC “이종호, 지금도 김건희와 연락 가능한듯 말해”
                9
                ‘임성근 불송치’에 박정훈 측 “특검 왜 필요한지 보여줘”
                10
                조국 “한동훈 특검법에 ‘사설 댓글팀’ 의혹 추가할 것”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발행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