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尹대통령 ‘반지성주의’ 발언에 박노자 교수 ‘팩폭’

“韓에서의 맥락 전혀 다른데 美 언설 그대로 베껴 ‘반지성주의’ 타령”

  • 이시대에 이게 뭔 난리들인지 2022-05-11 07:30:54

    홍매화(梅花) 화투 숫자2

    매화 더 심각ㅡ 건진법사가 모시는 마고할머니 상징

    25도 5월에 매화 꽃이라 우기던데...

    매화는= 무당들의 어머니 신= 마고할머니 상징

    건진법사가 모신다는 무속신이 마고할머니

    건진법사를 모시고 섬기는 그사람들

    http://naver.me/FYAf1M56

    하루하루가 급변해가는 첨단 과학화 시대에

    뭔 뜬금없는 6070년대에나 있을법한 무당들이 전면에 등장하는
    음습하고 섬뜩하며 괴기스럽기 까지한
    광란의 무대가 펼쳐지고 있는건지 원

    별의별게 다 나오네요신고 | 삭제

    • 미운놈서열 2022-05-11 06:51:52

      촬수. 상정이, 개상도족 멍청도족 강남3구 그리고 개돼지들신고 | 삭제

      • 괴기스럽기까지 하네요 2022-05-10 19:54:13

        33억짜리 행사 cg 수준ㅋㅋ

        https://www.ddanzi.com/index.php?mid=free&page=4&document_srl=735181835

        문프때 탁현민의 천재성이 유감없이 발휘되던
        매번 행사때마다 그 행사의 특성을 잘살려 늘 소리없는 울림을 주고
        몇번이고 다시 보고싶을 정도로 긴울림과 여운을 주던
        고품격의 행사들만 보다가

        오늘 저 한번보고나면 두번다시 보고싶지않은
        어둑칙칙하고 아무내용없는
        사회주의국가에서나 봄직한 이상한 굿판을 보니
        참 지난 5년이 좋은시절이였구나 하는 생각이 절로 들더라신고 | 삭제

        • 어서와 무당국가는 처음이지 2022-05-10 18:02:38

          국민대표74인이 복숭아 꽃 들고 입장한 이유

          https://www.clien.net/service/board/park/17243444?od=T31&po=0&category=

          【 복숭아나무(桃花)】

          주술적인 기운이 있다고 여겨
          나뭇가지 등으로 도구를 만들어
          나쁜 귀신과 재앙을 쫓는데 사용하는 나무

          【 매화꽃(梅花)】 피는 시기는

          남부지방 1~3월

          중부지방 3~4월

          매화는 2월말에서 3월 초순까지 피게됨신고 | 삭제

           1 
          가장 많이 본 기사
          1
          ‘낮술 허용’ 보도에 尹대통령실 “사실무근”…이재오 “술 멀리해야”
          2
          ‘경기맘’ 표방 김은혜, 아들 美명문 사립학교 입학시켜
          3
          한동훈 딸 ‘논문 표절’ 의혹 조카들에까지 번져
          4
          단국대, ‘조국 딸’만 연구부정 판정…서민 등 17건 면죄부 논란
          5
          한동훈, ‘딸 습작’이라더니…하버드 공모전 주제와 일치
          6
          김동연 측 “김은혜 후보, ‘가짜 경기맘’ 의혹 침묵 일관”
          7
          “취임후 첫 北 도발, 윤대통령 무슨 보고 받고, 어떤 조치했나”
          8
          팔뚝질하며 ‘행진곡’ 불렀지만..“5.18 망언 김진태 공천해놓고”
          9
          “대통령실, ‘보안앱’ 철회 발언 전하며 ‘보도불가’ 공지”
          10
          한동훈 취임 하루 만에 ‘합수단’ 부활…1호 사건은?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