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김한길 이끄는 국힘 ‘새시대준비위’…우상호 “재창당 하려는 모양”

홍준표, ‘3金’ 합류에 “잡탕밥도 찾는 사람 있다” “한국 정통보수주의 정당 사라져 가”

  • 김 영감님이 잘 선택한 것 2021-11-23 12:15:30

    [단독] 윤석열, 김종인과 한배 안탄다.. 최종 '결별' 결론

    추후 논의 가능성도 선 그어

    쿠키뉴스

    https://news.v.daum.net/v/20211123112211493


    23일 윤 후보 측 핵심 정무관계자에 따르면,
    윤 후보는 김 전 위원을 제외한 선대위 출범을 결론 내렸다
    추후 논의를 통한 합류 가능성도 선을 그었다신고 | 삭제

    • 최소한의 예를 갖춰라 2021-11-23 10:19:49

      윤석열 "그 양반, 묻지 마라" vs 김종인 "얘기할 필요 없어" 파국 초읽기

      선대위 구성 두고 尹·金 정면충돌
      김병준 임명 두고 전날 갈등 분출
      김종인 "더이상 얘기할 필요 없어"김종인 없는 선대위 출범에 무게

      <서울경제>

      -----
      예의라곤 찾아볼수가 없어
      무조건 지넘이 대장
      최소한의 예의도 없고 버르장머리없이
      마치 윗사람이 아랫사람 격려하듯
      정치대선배 홍준표 어깨를 툭툭치더니
      이젠 팔순 어르신한테 그 양반이란다~~~
      된사람이라면 마지막 돌아설때일수록
      더 예를 갖춰야하거늘 ㅉㅉㅉ

      어쩔수 없는 왕초보 정치초짜신고 | 삭제

      • 에라이 2021-11-23 05:56:32

        마누라 망신 시키고 은퇴하시려나보다 백대가리슨상신고 | 삭제

        • 잘들혀봐라 2021-11-22 19:55:51

          [단독] '원톱' 김종인, 김병준·김한길과 '3김(金) 한묶음'에 격분

          윤석열,

          이준석·김병준 인선만 처리

          김종인,

          완전한 '원톱' 선대위 체제 원해

          김종인, 김병준과의 앙금도 여전
          https://search.daum.net/search?nil_suggest=btn&w=news&DA=STC&q=%EA%B9%80%EC%A2%85%EC%9D%B8+%EC%9D%B8%EC%84%A0&sort=recency&p=1신고 | 삭제

          • 노욕들이 장난이 아니다 2021-11-22 19:49:55

            김종인, 선대위 안올듯.."본인 얘기만 하고 가" 尹에 강한 유감(종합)

            尹, 최고위서 김종인 빼고 김병준 인선안만 처리.."김종인 하루이틀 시간 필요"

            金, 인선안 탐탁지 않음에도 尹 강행 '터질게 터졌다'..
            "尹도 '金 불발' 열어둬" 관측

            https://news.v.daum.net/v/20211122181944714신고 | 삭제

             1 
            가장 많이 본 기사
            1
            “尹가족회사 공흥지구 99% 소유…토지보상금 독식”
            2
            조수진, ‘尹 선대위 입’ 임명 첫날 ‘포르노 배우’ 발언 논란
            3
            국힘 청년 대변인 ‘쓴소리’에 정진석 ‘반응’.. <조선>의 해석
            4
            ‘투기’ 누명 벗은 손혜원 “남은여생 목포 발전 위해 살 것”
            5
            김웅·윤석열 고발사주 무혐의?…“공수처 문 닫으려나”
            6
            손혜원, 항소심서 ‘목포 부동산 투기’ 누명 벗었다
            7
            ‘이재명 때문에 국힘 합류 결심?’…이수정의 화려한 ‘전적’
            8
            김건희 신한증권 계좌내역 중 ‘지워진’ 금융거래 정보
            9
            캠프 관계자, 열공TV 여기자 폭행…윤석열은 ‘모르쇠’
            10
            열린민주, ‘도이치 주가조작’ 김건희 소환 수사 촉구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