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오세훈측 “생떼탕”에 식당 아들 “어머니 공격에 분노”

“95% 정장 손님 중 오세훈 하얀 면바지…페라가모 나도 신었던 신발”

  • 걍 고소하라고 ! 2021-04-05 12:54:29

    오세훈ㅡ 내곡동 식당주인과 대질신문 한번이면 끝난다

    http://news.v.daum.net/v/20210404201200767신고 | 삭제

    • 맞짱 한번 까봐라 2021-04-05 12:52:13

      **식당주인 아들 "오세훈과 대질신문? 요청해달라"**

      [스팟인터뷰] 그가 2005년 6월의 오세훈을, 페라가모를 기억하는 이유

      오마이뉴스 | 다음뉴스

      =====
      살던 예동네라 증인서줄 사람 많단다신고 | 삭제

      • 파면 팔수록 증인이.... 2021-04-05 12:43:43

        내곡동 경작인 "오세훈, 맥주 마시며 의원 불출마 얘기..증인 둘 더"
        노컷뉴스 | 다음뉴스
        https://www.nocutnews.co.kr/news/5529507

        [인터뷰]내곡동 경작인 김씨 "吳 측이 고소하면 추가증인 둘 더 나온다"
        "오 시장과 식사 전 맥주 한 컵…운전기사는 뒷테이블에 앉아"
        "(오세훈)장모와 전화로 연락…그 양반들이 측량 당일 하루 전에 찾아와"신고 | 삭제

        • 금방 뽀록날짓을 왜 하는건지 2021-04-05 12:25:04

          **생태탕집 아드님 나이 그 당시 15세 아닙니다**

          고일석 기자

          생태탕집 아드님이 그 당시에 15살인데

          월요일에 학교 안가고 뭐했냐고 하는 소리가 있는 모양입니다

          아드님은 73년생으로 현재 40대 후반입니다

          당시는 30대로 멋에 민감할 나이입니다

          그런 말씀 하시는 분 보이시면
          그렇게 말씀해 주십시오

          출처 :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4003063503091792&id=100001645465277

          https://www.ddanzi.com/free/675342090신고 | 삭제

           1 
          가장 많이 본 기사
          1
          “尹가족회사 공흥지구 99% 소유…토지보상금 독식”
          2
          조수진, ‘尹 선대위 입’ 임명 첫날 ‘포르노 배우’ 발언 논란
          3
          국힘 청년 대변인 ‘쓴소리’에 정진석 ‘반응’.. <조선>의 해석
          4
          ‘투기’ 누명 벗은 손혜원 “남은여생 목포 발전 위해 살 것”
          5
          김웅·윤석열 고발사주 무혐의?…“공수처 문 닫으려나”
          6
          손혜원, 항소심서 ‘목포 부동산 투기’ 누명 벗었다
          7
          ‘이재명 때문에 국힘 합류 결심?’…이수정의 화려한 ‘전적’
          8
          김건희 신한증권 계좌내역 중 ‘지워진’ 금융거래 정보
          9
          캠프 관계자, 열공TV 여기자 폭행…윤석열은 ‘모르쇠’
          10
          열린민주, ‘도이치 주가조작’ 김건희 소환 수사 촉구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