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월성원전 수사’ 소설쓰는 언론들, 충격적 ‘방사능 누출’은 함구

포항MBC ‘관리기준 18배-외부확산 가능성’ 충격 보도…왜 언론·방송들은 침묵하나

  • 탈원전 2021-01-22 17:24:14

    탈원전은 꼭 이뤄쟈야 한다 , 기술력 타격입는다 헛소리하는데 발전소 짓는 기술은 해외수출하고 원전 분해하는 기술은 연구 발전시키면 되는거 아니냐 , 원전으로 지금 당장의 이득이 얼마나 갈거신고 | 삭제

    • 힘내세요 2021-01-14 11:37:32

      정말 중요한 정보를 알기쉽게 정리해 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요즘처럼 가짜뉴스, 왜곡보도가 만연하는 때에, 진실을 찾아보기란 정말 어렵습니다.
      그럼에도 이렇게 제대로된 정보를 전달해 주시는 곳이 있어서 너무 다행입니다.
      지속적으로 중요한 뉴스들, 진실된 정보를 위해 애 써주시기 바랍니다!!신고 | 삭제

      • 작살 2021-01-11 00:33:10

        월성원전 누출에 대핸 제대로 보도하지 않는 한 지상파가 3년전엔 건강문제는 보수적으로 접근해야 한다며 후쿠시마 삼중수소에 대핸 문제를 지적했더군 이것도 편식적 보도인가?(당시 영상보도)-> https://www.youtube.com/watch?v=c1DhK4VvosY신고 | 삭제

        • 안전하다고 생각되는 사람들은 2021-01-10 15:59:04

          주민들과 거주를 맞바꿔라신고 | 삭제

          • 중앙일보에 카이스트교수가 2021-01-10 15:57:56

            멸치1g만큼의 삼중수소 운운하며 침소봉대하는거라고 하던데 기자님 반박 좀 통쾌하게 해주세요신고 | 삭제

            • 삿갓최 2021-01-09 23:31:45

              무슨 뚱딴지 같은 소리여?
              안전성은 수십번도 검정되었고
              이 정권의 경제성 조작, 망국적 행태를 감추려고
              해온 짓거리를 보고도 이런 기사를 쓰나,
              삼류단편소설을 써라?신고 | 삭제

              • 2021-01-09 22:24:40

                대깨문들 다뒤졌음면좋겠내 ㅠㅠ신고 | 삭제

                • 고발뉴스구독자 2021-01-09 18:04:41

                  Daum에서 월성원전 검색해보니 조중동을 비롯한 대형 언론매체의 뉴스는 없는데, '아시아일보'라는 매체의 희한한 기사가 있어서 올려봅니다.

                  경주 원전 방사능 괴담~ 한수원 “월성원전은 안전하다!”
                  https://www.asiailbo.co.kr/etnews/?fn=v&no=381097&cid=21050600

                  ...뜬금없이 불거져나온 방사선 노출 보도와 일파만파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는 배경을 두고 일각에서는 윤석열 검찰총장의 본격적인 원전 수사가 착수되며 그 화살이 청와대를 겨누자...신고 | 삭제

                  • 기슬뫼 2021-01-09 17:09:24

                    기레기들부터 삼중수소들어있는 지하수 한잔씩 먹이는 것이
                    답입니다 원전마피아 국짐당 검찰까지
                    노후원전 더 운용하라는 것들 한잔씩 먹이시죠신고 | 삭제

                    • 안전불감증 2021-01-09 12:12:08

                      언론에 대대적 보도가 되지 있더라도 지하수에서 삼중수소가 발견되었다는건 월성 원전이 노후되었다는 증거이고 경제성 보다는 안전을 위해 원전을 폐쇄하는 것이 우선이라는 소리에서 기사를 낸거다. 이전부터 계속 문제 재기해 왔는데 야당은 왜 정부를 고발하고 윤석렬은 그걸 왜 수사하는데???? 이십년된 노후 원전 균열이 어디서 생길 ,지도 모르는데 계속 돌리자는 말인가??? 기레기 좋아하네. 잘난체 하며 기사나 달지마.신고 | 삭제

                       1 | 2 | 3 | 4 | 5 | 6 | 7 
                      ‘시사직격’ PD “라임 옵티머스 본질은 금융사기 사건”

                      ‘시사직격’ PD “라임 옵티머스 본질은 금융사기 사건”

                      지난 한 해 금융 사기 사건인 라임과 옵티머스 문제...
                      “검찰개혁 단호·신속하게…공수처+수사권 완전분리”

                      “검찰개혁 단호·신속하게…공수처+수사권 완전분리”

                      어느덧 새해가 시작된 지도 20여 일이 지났다. 지...
                      “한 명이라도 더 화학물질 심각하다는 것 알아주시길”

                      “한 명이라도 더 화학물질 심각하다는 것 알아주시길”

                      정부는 2019년에 이어 2020년에 경제적 이유로...
                      “방역에 대한 인터콥 태도, 사랑제일교회와 비슷할 듯”

                      “방역에 대한 인터콥 태도, 사랑제일교회와 비슷할 듯”

                      최근 ‘인터콥’이란 개신교 선교단체의 본부가 있는 ...
                      가장 많이 본 기사
                      1
                      뉴스프리존 “여야·시민단체, ‘주호영 성추행’ 의혹엔 침묵…개탄”
                      2
                      정의당 김종철 대표, ‘성추행 사건’으로 전격 사퇴…주호영은?
                      3
                      김학의 출금 회의에 윤대진도 참석…“안했다면 직무유기”
                      4
                      “교회 가라고 방역하나”…‘코로나 1년’ 국민들은 피눈물
                      5
                      유시민의 처절한 사과, 그간 누구와 싸웠나
                      6
                      안철수 SBS 인터뷰, 김진애 ‘신기루’론 예언대로
                      7
                      정연주 총공세에 “MB·朴정권, 공영방송 흑역사 10년 알고 논하나”
                      8
                      ‘시사직격’ PD “라임 옵티머스 본질은 금융사기 사건”
                      9
                      ‘연대 전 부총장 딸 부정입학’ 의혹은 영장기각…표창장과 너무 달라
                      10
                      ‘아내의맛’ 특혜논란, 나경원 억울?…김진애 “성찰 좀!”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