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진혜원 검사가 전한 尹 특활비 진심 밝힐 ‘이것’은?

장용진 기자 “어디에 배분했느냐 아닌 ‘어디에 썼느냐’가 중요하다”

  • 서태후 2020-11-11 06:16:27

    동업자 분배금 대신 감옥보내고 52억 통째로먹은 장모님과 법무사 위증 댓가로 아파트 주고 도로 회수할때 명신이고 지금은 건희다. 양다리 걸칠때는 쥴리고! 이런류가 영부인이 된다니 꿈도 야무지고 야당이 지리멸열한 증거이다 헐신고 | 삭제

    • ★ 합천해인사 털어먹은 홍길동 2020-11-11 00:22:12

      홍준표의 ‘특수활동비’... 매-우 충격 !!
      - “홍준표, 매달 4천~5천만원 국회 특수활동비 받아 부인에게 생활비로 주었다고 고백”
      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3776

      "돈 먹고죽은 귀신이 때갈도 곱다 !!"
      - "홍준표, 특활비 쓰고 남은 돈을 마누라에게 생활비로 주다"... 이것은 명백한 업무상 횡령 !!
      v.media.daum.net/v/20170526124003991

      3억 ⇒ ‘고급 창녀의 특수활동비’냐 ?
      news.zum.com/articles/21893302신고 | 삭제

      • 서울마포 성유 형님 2020-11-11 00:05:03

        박근혜 대통령 재임 당시 !!
        - 대법원 선고☞ “박근혜, 國情院에서 받은 ‘國情院의 특수활동비’ 총뇌물액 35억원
        amn.kr/35681

        이병호 前 國情院長 “박근혜가 직접 돈 요구했다”
        amn.kr/29725

        (前 국정원장)남재준-이병기 구속, 박근혜에게 ‘국정원 특수활동비’ 상납
        -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직접 지시를 받고 돈을 상납했다”
        xsns.tistory.com/768

        돈 보내 !!
        vop.co.kr/A00001224799.html

        【사진】 “박근혜가 국정원 뇌물받아 사적 유용했다”
        amn.kr/29711신고 | 삭제

        • 완전 골로가게 생겼네 2020-11-10 19:53:20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 제5조(국고 등 손실)

          규정된 사람이 국고(國庫) 또는 지방자치단체에 손실을 입힐 것을 알면서 그 직무에 관하여
          형법제355조의 죄를 범한 경우에는 다음 각호의 구분에 따라 가중처벌한다

          1.국고 또는 지방자치단체의 손실이 5억원 이상인 경우에는
          무기 또는 5년 이상의 징역에 처한다
          2.국고 또는 지방자치단체의 손실이 1억원 이상 5억원 미만인 경우에는
          3년 이상의 유기징역에 처한다신고 | 삭제

          • 영수증 첨부 2020-11-10 17:50:58

            법무부,특활비 일선 검찰청에 직접 배정 검토

            법무부, 檢 특수활동비 대검 안 거치고 직접 배정 방안 검토

            법무부가 검찰의 특수활동비를 직접 일선 청에 배정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https://news.v.daum.net/v/20201110150332828신고 | 삭제

             1 
            가장 많이 본 기사
            1
            곽상도 아들에 원유철 까지.. “화천대유, 국힘 게이트?”
            2
            어제는 尹지지자, 오늘은 朴지지자..연이은 폭력 왜 이러나
            3
            추미애 “디지털 증거 또 나올 수도…한동훈 폰에 합리적 의심”
            4
            누가 ‘고발사주 의혹’ 은폐하나…“검찰쿠데타 완전척결” 촛불연대 출범
            5
            秋 “대장동 논란으로 ‘부동산 카르텔’ 단면 드러났다”
            6
            장제원 아들, ‘집유’ 기간 또 음주운전.. “민주진영 자제였어도?”
            7
            ‘조국 수사 과잉’ 발언에 범보수野 발끈.. 반격 나선 홍준표
            8
            ‘한미FTA 주역’ 김현종이 본 이재명의 ‘리더십’
            9
            국민대 교수 “김건희 논문 제목 희화화로 더 중요한 문제 가려져”
            10
            ‘김건희 논문조사 NO’ 후폭풍.. 김의겸의 국감 증인 신청까지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