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정치go
尹 출마선언에 김진애 “尹도리도리” 정청래 “10원 한장도 안돼”박주민 “대선후보커녕 정치인 준비도 전혀 안돼…야당 플랜B 있을지도”
  • 4

민일성 기자  |  balnews21@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6.29  15:32:12
수정 2021.06.29  15:49:34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에서 대선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뉴시스>

김진애 전 열린민주당 의원은 29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선출마 기자회견에 대해 “윤 도리도리”라고 촌평했다. 

김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즉문즉답은커녕 두루뭉실, 개념 어휘에 대한 몰이해, 정책 제시 전무, 답변 회피”라면서 이같이 혹평했다. 

윤석열 전 총장은 오후 1시 서울 서초구 양재동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상식을 무기로 무너진 자유민주주의와 법치, 시대와 세대를 관통하는 공정의 가치를 기필코 다시 세우겠다”면서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출마선언문에 대해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누가 써줬는지 모르지만 한마디로 태극기 부대, 극우인사의 영혼 없는 대독이었다”고 평가했다. 

내용에 대해서도 “누가 가르쳐 주었는지 모르지만 남 욕만하고 부정의 단어만 무한반복하고 긍정의 미래비전은 없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아직 누가 안 가르쳐 주었는지 시대정신과 민주주의, 역사적 가치는 없고 욕심만 가득했다”고 덧붙였다. 

정 의원은 “내공 없는 어설픈 흉내 내기만 있었다. 자기 콘텐츠도 없었다”며 “10원짜리 한 장 값어치 없는 선언문이었다”고 혹평했다. 

그러면서 정 의원은 “결국 윤서방은 장모님께 폐만 끼치게 될 것 같다”고 윤 전 총장 장모 수사를 겨냥했다.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선출마일인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 인근에 윤석열을 응원하는 화환들이 놓여있다.<사진제공=뉴시스>

박주민 의원도 “한 시간의 동문서답, 횡설수설”이라며 “분명히 뭔가 얘기를 했는데, 뭔지를 모르겠다”면서 시청 소감을 밝혔다. 

박 의원은 “기자분들이 경제정책 기조부터 일본과의 외교 문제, 부동산 정책 등 다양한 분야의 질문을 해주셨는데, 뭐라 답을 하셨는지 기억에 남는 게 없다”면서 이같이 평가했다.

박 의원은 “(윤 전 총장이)성장과 분배에 대한 질문을 받고는, 성장이냐 분배냐 혹은 성장을 통한 분배냐가 중요한 게 아니라 ‘지속가능성’이 중요하다고 했다”고 예를 들었다. 

이어 “그런데 성장을 통한 분배, 분배를 통한 성장이 곧 지속가능한 경제발전”이라며 “무슨 얘기를 하는지 알 수가 없었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박 의원은 “질문 자체를 이해하지 못 했거나, 각 사안에 대한 본인의 의견이 없는 것처럼 보인다”며 “어쩌면 둘 다 일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그래서 동문서답을 하고, 임기응변으로 횡설수설한 게 아닌가 싶다”고 분석했다. 

박 의원은 “대통령 후보가 아니라 한 명의 정치인으로서도 전혀 준비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혹평했다. 이어 “한편으로 야당은 이미 다른 옵션을 마련하고 있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전날 사퇴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을 겨냥했다. 

[관련기사]

민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ㅁㅊ 2021-06-30 09:35:09

    검사실에서 심문하며 힘 줄때와는 전혀 다르지?
    지금부터 시작이다, 멘탈붕괴가 !신고 | 삭제

    • 아무리 견물생심 이래도 2021-06-30 08:10:33

      ‘윤석열 전 대변인’ 이동훈 입건…수백만원 골프채 받은 정황
      <한겨레>
      현직 부장검사 금품수수 의혹 수사 중 추가 입건
      경찰, 업자로부터 골프채 받았다는 진술 확보

      현직 부장검사의 금품수수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변인을 지냈던
      이동훈 전 <조선일보> 논설위원과
      <tv조선> 앵커 ㅇ씨,현직 총경 ㅂ씨 등
      3명을 추가로 입건해 수사 중인 것으로 29일 확인됐다신고 | 삭제

      • ★ 똥개 젖짜는 우리 尹 장모님 2021-06-30 06:02:59

        윤석열, 칼잡이에서 정치인으로.. 국민의힘 의원들에게 ‘조폭’처럼 90도 인사 !!
        v.daum.net/v/20210629172826000

        칼잡이 尹의 조폭들 “가만 있으면 안됩니다요. 형님 !!”
        vop.co.kr/A00001499187.html

        【사진】 국정감사장에서 삿대질도 모자라 주먹으로 책상 내려치며, 위협한 조폭양아치 윤석열 !!
        amn.kr/37847

        정청래 “윤석열은 尹서방파 두목”
        fmkorea.com/3167377932

        조폭양아치 尹서방파 두목 !!
        vop.co.kr/A00001498469.html신고 | 삭제

        • 야꾸자 용팔이 2021-06-30 05:54:58

          한직으로 쫓겨난 검사들에 위로 전화 “나만, 믿어 !!”
          news.zum.com/articles/69111272

          (첫돐 애)도리~ 도리~ “보기만 해도 어지럽더라”
          v.daum.net/v/20210629212552744

          홍준표, 친구에게 <돼지흥분제> 구해주고 ‘강간 모의’
          vop.co.kr/A00001150374.html

          돼지흥분제 먹고 “기필코 다시 세우겠다”
          vop.co.kr/A00001580054.html

          칼잡이 尹의 조폭들 “가만 있으면 안됩니다요. 형님 !!”
          vop.co.kr/A00001499187.html신고 | 삭제

          가장 많이 본 기사
          1
          김두관 “원칙 훼손하려는 세력, 민주당 역사에 큰 죄 짓는 것”
          2
          檢, 박형준 ‘딸 입시’ 무혐의.. “의붓딸이라” 기적의 논리
          3
          檢 “곽상도 사건 넘겨라”…계좌추적은 안하는 이상한 수사?
          4
          송영길 “盧때 무효표 처리, 이낙연이 발표…11%p차, 승복해야”
          5
          ‘유체이탈’ 윤석열…본인이 소송해놓고 “왜 지금 판결하나”
          6
          ‘문대통령 상황 모른다’는 이낙연, 왜 직접 설명 안하나
          7
          조성은 “고발장은 ‘마지막’ 과정…앞선 사건 알 수 있는 단서 많아”
          8
          ‘포르쉐’는 조국 딸 아닌 ‘곽상도 아들’이 탔다
          9
          조성은 “尹 이름 1회뿐일까”…김태현 기자 “녹취에 尹 나와”
          10
          이준석 “천공스승, 尹 취향 문제”…강병원 “괴기스러운 대선후보”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