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정치go
박주민 “지지율 하락 국민의 경고…소통창구 늘려가겠다”통합당, 민주당 지지율 ‘추월’.. 박시영 “열린우리당 시절과는 다르다”
  • 5

김미란 기자  |  balnews21@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8.13  17:50:23
수정 2020.08.13  18:00:19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미래통합당 지지율이 더불어민주당을 넘어섰다. 보수 계열 정당이 민주당 지지율을 앞선 것은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 이후 처음이다.

   
▲ <이미지 출처=리얼미터>

박시영 윈지코리아컨설팅 대표는 지지율 변화 원인에 대해 “부동산, 여당 독주 프레임, 기상재해 등으로 인해 통합당이 반사이익을 얻었다”고 분석했다.

박 대표는 13일 페이스북을 통해 “총선 승리 이후 민주당 지지자들이 느슨해진 가운데 악재 속에 언론과 야당이 교묘하게 프레임을 짜고 치고 들어왔고, 이게 먹혔다”며 이 같이 짚었다.

다만 “다행스러운 점은 부동산 지표가 빠르게 개선되고 있다는 것”이라며 “지표 개선이 몇 주간 지속되면 결국 심리에 영향을 미치게 되고, 새로운 지도부가 들어서면 컨벤션 효과도 뒤따를 것이다. 9월 초 되면 차츰 나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면서 “지금 시점은 2004년 열린우리당 시절과는 다르다. 위축되거나 쫄 필요 없다”며 “시대가 부여한 민생개혁과제를 과감히 추진하되, 말실수 줄이고 오만하게 비춰지지 않도록 관리해나갈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아울러 “여당이 국민 경청 과정 등 공감능력을 키워야 한다”며, 또 “지지자들도 좀 더 경각심을 가지고 가짜뉴스 퇴치에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해 민주당 당대표에 출마한 박주민 의원은 “전당대회가 진행 중임에도 불구하고 지지율이 하락하고 있다”며 “이는 분명 우리 당에 보내는 국민들의 경고”라고 사안을 무겁게 받아들였다.

박 의원은 “당이 국민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기회와 창구를 늘려가겠다”며 “사회적 대화와 협의의 중요성을 다시 환기하는 기회로 삼고, 국민들의 목소리에 열린 당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김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어쩌다가 2020-08-14 08:40:18

    경향신문 독재자대통령에 "늦기전에 떠나라"

    http://m.clien.net/service/board/park/15270023

    경향 홈피 현재 1면 : 독재자 대통령에 "늦기 전에 떠나라"


    완전 맛탱이가 가버린거 같네요

    들어가보면 우리나라 얘기 아니고

    벨라루스 노벨문학상 수상자가
    자국 독재자 대통령에게 사임을 촉구했다는 내용임

    다분히 악질적인 의도가 보이네요
    외국 독재자 끌어들여서 문통 대상인것처럼 욕보이게 하려고

    최소한 제목에 해당국 표시는 해줘야
    기사로서의 그 순수성을 의심받지않을터인데신고 | 삭제

    • 天安 양반댁 똘똘 엄마 2020-08-14 06:11:00

      전우용 역사학자 일침,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前身) 망해야 한반도가 산다”
      vop.co.kr/A00001283336.html

      【사진】 ‘집값폭등’ 걱정하는 280억 부동산 富者 ⇒ 미래통합당 박덕흠
      vop.co.kr/A00001503995.html

      “자신이 통과시킨 法으로 주호영 23억 시세차익”
      - 주호영, 무려 23억 원의 시세차익을 얻고 아파트 2채 확보
      news.zum.com/articles/61759137

      23억 시세차익 꿀맛 본 天下의 악질 투기꾼 !!
      news.zum.com/articles/61773957신고 | 삭제

      • 대동강 봉이 김선달 2020-08-14 02:27:17

        ‘못된 개’에게는 ‘몽둥이’가 藥 .... 軍事독재정권 후예, 미래통합당은 계속 망해야 한다 !!
        amn.kr/37059

        함세웅 神父 “박정희-전두환은 표독한 독재자”
        bit.ly/1HE5yIq

        ‘박정희 共和黨-전두환 民正黨’을 계승한 自由韓國黨(미래통합당 前身)
        bit.ly/2RUzT0j

        엽기적 독재후예들, 자유한국당 그만 날뛰라
        bit.ly/2LtbKw5

        ‘통합당’은 갈수록 태산 !!
        news.zum.com/articles/59897381신고 | 삭제

        • 대구 팔공산 산신령 2020-08-14 02:19:03

          진중권, 미래통합당 주호영에 “저놈의 빨갱이 타령”
          - “저 당(미래통합당)은 답이 없다... 저놈의 빨갱이 타령은 버리지 못하네”
          news.zum.com/articles/61845319

          이승만의 自由黨 이래 무려 9차례 黨名이 바뀐 정당이 自由韓國黨 !!
          - 黨이 안팎의 위기에 몰릴 때마다 黨名을 바꾸고 ‘머리끝에서 발끝까지 다 바꾸겠다’고
          엎드려 큰 절을 올린 것이 한 두 번이 아니다
          chamstory.tistory.com/3622

          “하나도 안 변했다”
          vop.co.kr/A00001479962.html신고 | 삭제

          • dembira12@gmail.com 2020-08-13 21:41:41

            아이고 박주민아 국민과의 소통?
            지금 지지율하락이 소통의 문제냐?
            토착왜구당과 검찰 언론에 대한 대응이 너무 답답한게 문제 아니냐
            국민들 속터지겠다
            언론사 고소 고발 팍팍 좀 때리고
            내부정보 슬슬 흘리는 검사끼들 묻지마 감찰 날리고
            드루킹 등 틈만나면 특검 특검 거리는 토착왜구새끼들
            민주당 너희는 왜 특검을 안하냐?
            의석수가 부족해?
            민주당 너희들은 특검할 꺼리가 넘쳐나는데
            맨날 얻어 터지고 있으니 국민들 답답하지 않겠니?
            왕따처럼 얻어 터지고 있으면 누가 불쌍하다 하겠니?
            병신새끼 소리나 듣는다신고 | 삭제

            “‘팩트체크넷’은 시민·기자·전문가 협업의 실험적 모델”

            “‘팩트체크넷’은 시민·기자·전문가 협업의 실험적 모델”

            시민과 기자, 전문가가 허위 거짓 정보를 검증하는 ...
            “임대차 3법 100일, 정책목표는 순수한 것 같은데..”

            “임대차 3법 100일, 정책목표는 순수한 것 같은데..”

            지난 7월 말 더불어민주당이 강행 처리한 임대차 3...
            “전태일은 세상을 변화시키는 훌륭한 밀알”

            “전태일은 세상을 변화시키는 훌륭한 밀알”

            1970년 11월 13일 서울 평화시장에서 한 청년...
            고상만 “20대 때 만난 盧·文과의 인연 잊을 수 없어”

            고상만 “20대 때 만난 盧·文과의 인연 잊을 수 없어”

            인권운동가로 현재는 군 사망사고 진상규명 위원회 사...
            가장 많이 본 기사
            1
            안철수 “가덕도 ‘노무현 공항’”에 네티즌 “네이밍 굿”
            2
            하승수 “금태섭 해명 ‘받아쓰기’ 말고, 같이 팩트체크 좀…”
            3
            이인영 “백신” 언급 안했는데..언론들 ‘퍼주기’ 가짜뉴스
            4
            <동아> 김재호 사장 딸, 기자 입사.. 언론의 ‘철저한 침묵’
            5
            진중권 향한 조국의 죽비 “최성해 변호 식자와 언론, 한심하다”
            6
            조국 “최소 법무부 규정 확인후 ‘尹 편들기’ 기사 쓰라”
            7
            “종부세 아닌 기자들 상상력에 놀라” 김원장 기자의 일침
            8
            추미애‧조국 “조선일보 기사제목 왜곡 ‘심각’…징글징글”
            9
            이재명 “野 추천 석동현, 공수처 필요한 이유 자백”
            10
            윤석열은 ‘왜’ 감찰 거부할까.. 묻지 않는 언론들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