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미디어go
[이상호의 사진GO발] “MBC 복직 왜 안하느냐” 물으시면해고사유된 ‘내부고발 사건’ 재조사 요구에 MBC 아직 묵묵부답
  • 6

이상호 대표기자  |  balnews21@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04  14:29:47
수정 2018.05.04  14:48:21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BC 복직 왜 안하느냐” 물으시는 분들 참 많으신데요. 답해드리겠습니다.

저는 돌아갈 생각이 없습니다. 대안언론 고발뉴스에 맡겨진 소명을 포기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내심 걱정이 많았습니다. MBC에서 복귀해달라고 손 내밀면 매정하게 뿌리칠 자신은 없었거든요.

그래서 알음알음으로 미리 귀띔해 뒀지요. 내부 직원들이 하기 힘든 일을 대신해주겠다고 했습니다. 시용이나 경력 등 과거 구사대 기자들 인적청산이 쉽지 않을텐데 정상화 위원회가 꾸려지면 그들에 대한 자료를 취합하고 분석하는 일을 비상근으로 돕겠다고 말이죠.

반 년 넘게 기다렸지만 아무런 연락이 없었습니다.

그 사이 MBC에 정상화위원회가 문을 열었습니다. 무척 반가웠습니다. 정상화위가 출범하면 인적청산 외에도 그동안 MBC 내부고발 사건들에 대한 재조사도 이뤄질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2012년 대선에서 문재인 후보 낙선을 위해 MBC가 진행한 김정남 인터뷰 공작 의혹과 2004년 재벌의 명품백 로비 등 두 사건은 모두 내부고발에 의해 문제가 외부로 드러난 사안임에도, 내부고발을 인정하지 않고 반대로 내부제보자를 해고하거나 중징계 이후 인사보복으로 이어진 사건입니다.

   
▲ MBC는 2012년 대선 당시 <뉴스데스크>에서 ‘김정남 인터뷰 추진설’을 유언비어라며 부인했었다. <사진출처=MBC 화면캡처>

네, 그렇습니다. 해당 사건의 내부고발자가 바로 저입니다. 개인의 문제가 아닌, MBC가 권력과 자본으로부터 바로서기 위해 반드시 재조사가 필요한 사안들이지요.

재조사를 촉구하는 서면까지 보냈지만 MBC는 아직도 묵묵부답입니다. 정상화위원회에 거는 기대가 컸던 만큼 아쉬운 마음도 있지만, 지금이라도 연락 주시면 즉시 재조사에 응할 것이며, 인적청산을 위한 봉사도 기쁜 마음으로 참여할 것입니다.

새출발하는 MBC에 혹시 누가 될까봐 그동안 입을 닫았습니다. 복직 여부를 물으시면 그저 웃기만 했지요. 하지만 이제는 입을 여는 게 MBC 정상화에 도움이 될 듯해 용기를 냈습니다.

MBC는 김정남 인터뷰 공작 의혹과 명품백 로비사건에 대한 즉각적 재조사에 들어가 실체적 진실을 규명함으로써 공영방송으로서 신뢰회복을 앞당길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 이상호 고발뉴스 대표기자 페이스북 보기

[관련기사]

이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그렇지요 2018-05-05 11:17:56

    적당히 강하면 러브콜을 보낼껀데,
    너무 강하면 또 거북스러워 하는게 한국의 인간관계죠.
    어느정도 협조하며 어느정도 침묵해온 사람들이
    그대로 들어앉아 있는데...
    이상호 기자님은 쉽게 부르지 않을듯 하네요.신고 | 삭제

    • 독자 2018-05-04 23:17:33

      MBC 복직 하셔서 아직 미흡한 MBC 정상화에 기여하시는 것도 좋다고 봅니다.

      현재 고발뉴스에서 계속 활동 하셔도 좋고요.신고 | 삭제

      • 솔직히 2018-05-04 22:41:42

        복직 안했으면 좋겠습니다. MBC 들어가봐야 정권바뀌면 휘둘릴게 뻔하고,진짜 고발뉴스만한 뉴스사이트 찾기도 쉽지는 않아요. 제가 제일 애용하는 사이트입니다.
        부패한 용의 꼬리보단 올바른 뱀의 머리가 낫다고 생각합니다.신고 | 삭제

        • 아응 2018-05-04 20:02:16

          형... 암튼 건강은 꼭 챙기시고... 복직하셔도 좋구, 안해도 좋구... ^&^신고 | 삭제

          • 나도 2018-05-04 18:36:15

            복직할수있으면 복직하셨으면 해요.복직해서도 고발뉴스 유지할수있다고 봄

            더 큰그림을 그리시고 안에 들어가셔서 쓰레기들 다 밝혀내는게 더 좋을듯신고 | 삭제

            • 기억하자 2018-05-04 15:10:33

              안녕 하세요. 저도 궁금 햇어요, 외 복직 못하나 안하나? 그리고 이 기자님에 건강이 걱정됩니다. 앞으로 나라도 좋아지고 이 기자님 같은 분이 분발 해서 나라을 이끌어 가야지요. 존경 합니다. 복직 하세요.그리고 당당하게 정의롭게 불의에 맏 서서싸우세요. 앞으로 지켜 보겟습니다. 나라을 위헤 큰일 하십시요. 다시 부탁 합니다. 건강 하세요. 건강 챙기세요. 이 상호 기자님 화잇팅!!!!!!!!!!!신고 | 삭제

              “남북경협뉴스, ‘백지수표’나 ‘만주벌판’처럼 안 쓰겠다”

              “남북경협뉴스, ‘백지수표’나 ‘만주벌판’처럼 안 쓰겠다”

              한동안 교착 상태에 빠졌던 북미 관계가 지난달 30...
              “아베식 아시아 체제 만들려는 것, 정부에 힘 실어줘야”

              “아베식 아시아 체제 만들려는 것, 정부에 힘 실어줘야”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한일 간 갈등이 최고조로 ...
              가수 홍순관, 전시회 개최.. “조선학교 학생들 한글서예가 핵심”

              가수 홍순관, 전시회 개최.. “조선학교 학생들 한글서예가 핵심”

              평화를 노래하는 가수 홍순관 씨가 한글 서예 전시를...
              고상만 “‘신성한 병역’? 군대 모병제로 전환해야”

              고상만 “‘신성한 병역’? 군대 모병제로 전환해야”

              우리나라는 의무 복무제를 채택하고 있다. 그러나 군...
              가장 많이 본 기사
              1
              홍준표 “윤석열, 범죄라 볼수 없어”…판사 출신 나경원은?
              2
              최배근 교수 “日 경제보복은 ‘제2의 임진왜란’.. 국민이 단합하면 완승 가능”
              3
              주진우 기자, ‘삼성떡값 의혹 황교안 소송 사기’ 주장.. 왜?
              4
              “日불매운동, 경제로만 봐선 안돼…‘금모으기’ 국민 의지 천명”
              5
              평화당 “한국당 ‘윤석열 반대 기준’이면 황교안 정치권 퇴출”
              6
              김종민 “윤석열 단순 후배 감싸기 아냐, 대신 돌맞은 것”
              7
              日, 혐한 심리 확산 ‘여론전’…호사카 유지 “조선일보는 이용당하고 있다”
              8
              중앙일보가 ‘홍석현 신문’인가
              9
              정미경 “세월호 한척으로 이긴 문대통령”…웃음 터뜨린 지도부
              10
              나경원, ‘국회선진화법 위반 안했다?’…표창원 “당신 판사 아냐”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00-115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