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류효상의 조간브리핑
 2. 11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닉네임 : 류효상 특파원  2020-02-11 08:00:02   조회: 845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뉴스 큐레이션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20년 2월 1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이인영 원내대표는 황교안 대표에게 “야당 대표가 지역 표밭이나 다닐 만큼 한가한 상황이 아니다”며 임시국회 소집을 촉구했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제1야당 지도부가 있어야 할 곳은 민생과 방역의 일선인 국회”라고 지적했습니다.
종로 바닥을 헤매는 ‘장군의 아들’의 하야시 같다고나 할까?

2. 자유당의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 부산시당은 정확히 자유당 부산시당과 주소가 일치했고 대구시당은 경남도당과, 경북도당은 최교일 의원 사무실 주소와 일치했습니다. 특히, 울산시당의 경우 논·밭 위에 있는 빈 창고로 확인됐습니다.
‘위성정당’이 아니라 ‘위장정당’이었어? 정말 미래가 안 보인다~

3. 손학규 대표는 당을 떠난 유승민 의원이 자유당에 '신설 합당'을 제안한 데 대해 평가절하했습니다. 손 대표는 "직설적으로 말하면 자유당으로 들어가겠단 선언이다. 정치무상이란 단어가 아스라이 떠오른다"고 말했습니다.
정치무상이라는 단어는 이미 오래 전에 떠올려야 하셨을 텐데...

4. 새보당은 유승민 의원의 '신설 합당' 제안에 대해 지지를 표하며 "혁신 통합"을 강조했습니다. 지도부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보수 정치가 새롭다는 평가를 받도록 자유당도 유 위원장처럼 결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어차피 다 떨어지고 말거 전부 불출마 선언이나 하지 그래~

5. 민주당과 자유당의 지역구 공천 후보 가운데 50대 이상 후보가 86.6%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야가 세대교체 공천을 강조하며 ‘젊은 피’ 수혈을 강조했지만, 정작 공천 신청 후보 중 20, 30대는 3.4%에 그쳤습니다.
젊은피를 수혈하는 게 아니라 그나마 있는 젊은 기를 빨아 먹는지도...

6. 여의도연구원 성동규 원장은 황교안 대표가 이낙연 전 총리를 이길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성 원장은 "정권심판에 대한 민심이 뚜렷하게 반영되면 선거운동이 탄력을 받게 되어 반드시 승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나랑 당선을 걸고 장 지지기 어때? 물론, 나는 낙선에 걸지요~

7. 황교안 대표가 학창 시절을 회상하며 1980년 5·18 민주화운동을 놓고 '무슨 사태'라고 표현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황 대표는 성대 법학과 76학번으로 1980년 당시 4학년이었으며 이듬해 사법시험에 합격했습니다.
이런 천박한 역사 의식을 가진 양반이 당선이 되겠어? 어림 반 푼어치 없지~

8. 이정현 의원이 종로 출마를 접었습니다. 이 의원은 "제1야당 대표가 종로에 출마하겠다고 나선 상황에서 전임 당 대표를 지낸 제가 양보를 하는 것이 순리라고 생각해 저의 출마 선언을 거둬들이겠다는 말씀을 올린다"고 밝혔습니다.
다른 곳을 찾아 어슬렁 거리는 하이에나가 될성 싶어... 아무도 오지마~~

9. 태영호 전 주영 북한대사관 공사가 자유당 후보로 지역구에 출마합니다. 자유당은 "그동안 탈북민들은 주로 비례대표로 했는데 태 전 공사처럼 지역구에 출마해 당당히 유권자 심판을 받겠다고 자처한 사람은 처음”이라고 밝혔습니다.
북한 빨갱이 출신을 자유당이 국회의원 후보로 출마시킨답니다~

10. 윤석열 총장은 “검찰에게 정치적 중립은 생명과도 같다”며 선거사범에 대해 공정하고 단호한 대처를 당부했습니다. 또, “공정한 경쟁질서를 확립하는 것은 헌법 체제의 핵심인 자유민주주의의 본질을 지키는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나경원 의원이랑 패스트트랙 관련 수사를 보면 공정이랑 영 멀어 보여~

11. 중국 우한시의 교민 150여 명에 대한 임시 생활시설이 경기 이천의 국방어학원으로 지정된 데 대해 이천지역 주민들이 '환영' 의사를 밝혔습니다. 주민들은 “충분한 방제만 해준다면 시민으로서 빠른 쾌유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런 성숙한 시민의 모습에 대해 뭐 느끼는 거 없수? 민망하지?

12. 국내선 항공권 가격이 택시비보다 저렴해졌습니다. 특히, 중국인 관광객이 제주도에서 4박 5일간 머물렀다가 귀국 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보도가 나온 이후 관광 수요가 줄자 제주행 항공권 가격이 폭락한 것입니다.
이와중에 싼맛에 여행이라도 가면 환영은 해 주는 겁니까?

13. 주택 내부를 불법으로 수선해 방을 늘리는 '방쪼개기'에 대해 전국 지자체가 집중 단속에 들어갑니다. 방쪼개기는 다가구·다세대 주택 소유자가 주택 내부에 가벽을 설치하는 등의 방식으로 방 수를 불법으로 늘리는 행위를 말합니다.
문제는 걸려도 벌금 몇푼내고 끝난다는 거지... 그러니 개선이 되냐고~

박원순 "황교안 총리시절 메르스때 했던 말 똑똑히 기억".
자유당, 홍준표·김태호 '고향출마 불가' 사실상 결정.
박지원 "국민당? 호남에서 안철수 역할 더는 없어".
영화 ‘기생충’ 작품상까지 4개 수상, 오스카 역사 새로 써.
신종 코로나 11번 환자 퇴원, 국내 4번째 완치 판정.

아무도 신뢰하지 않는 자는 누구의 신뢰도 받지 못한다.
- 제롬 블래트너 -

상대를 믿지 못하면서 나를 믿어주기를 원하는 것만큼 이기적인 것은 없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나를 믿어주길 바라는 만큼 나의 친구, 나의 가족, 나에게 소중한 사람들을 믿는 것부터 시작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오늘도 당신에게 변치않는 신뢰를 보냅니다.
고맙습니다.

☞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보기 goo.gl/ul3oWc
☞ 고발뉴스 바로가기 goo.gl/DOD20h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20-02-11 08:00:02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8829
  2. 28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28   409
8828
  2. 27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27   514
8827
  2. 26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26   551
8826
  2. 25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25   569
8825
  2. 24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24   596
8824
  2. 21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21   623
8823
  2. 20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20   602
8822
  2. 19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9   645
8821
  2. 18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8   605
8820
  2. 17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7   790
8819
  2. 14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4   670
8818
  2. 13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3   640
8817
  2. 12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2   670
8816
  2. 11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1   845
8815
  2. 10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10   766
8814
  2. 7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07   731
8813
  2. 6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06   752
8812
  2. 5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05   747
8811
  2. 4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04   695
8810
  2. 3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20-02-03   63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방위비분담금 협상, 美 대선용…‘안 쪼네’ 느낌 줘야”

“방위비분담금 협상, 美 대선용…‘안 쪼네’ 느낌 줘야”

지난해 11월 정부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즉 지소...
“이재용이 부각돼야 하는데 연예인쪽으로 틀어서 아쉽다”

“이재용이 부각돼야 하는데 연예인쪽으로 틀어서 아쉽다”

지난 13일 독립언론인 뉴스타파 이재용 삼성전자 부...
“마사회, 시행처로서 역할 충분한가 문제제기하고 싶었다”

“마사회, 시행처로서 역할 충분한가 문제제기하고 싶었다”

서울 광화문에 가면 한 구의 시신이 장례도 치르지 ...
“언론사가 뉴스 소비자와 소통할 수 있는 채널 만들어야”

“언론사가 뉴스 소비자와 소통할 수 있는 채널 만들어야”

방송기자연합회 11대 회장으로 성재호 KBS 기자가...
가장 많이 본 기사
1
“체력적으로 괜찮냐” 질문에 정은경 본부장의 답변
2
차 탄채 ‘코로나19 검진’…‘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화제
3
대구시민 “권영진, 시장으로 둘 수 없다” 靑 청원한 이유
4
눈을 의심하게 만드는 어이없는 ‘코로나19’ 보도
5
보건소 직원, ‘신천지’ 뒤늦게 알렸는데.. 대구시장 해명 ‘가관’
6
“피해자는 성도들”...‘분노유발’ 이만희와 ‘집회강행’ 전광훈
7
이만희 형 청도서 5일간 치료받다 사망…“조의금 명단 178명”
8
‘박능후 발언’ 질문에 초기유입 사례 팩트체크하는 정은경
9
주진형 “간악한 한국 언론…코로나 보도, 조국때와 똑같아”
10
美 전 FDA국장 “한국, 코로나 대단한 진단 능력 보여줘”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00-115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