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류효상의 조간브리핑
 8. 1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닉네임 : 류효상 특파원  2019-08-01 07:56:29   조회: 1342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대한민국 대표 뉴스 큐레이션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19년 8월 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민주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의 '한일 갈등에 관한 여론 동향' 보고서가 논란입니다. 보고서에는 '일본의 무리한 요구에 단호하게 맞서는 것이 중요하다'며 ‘내년 총선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내용이 담겨 있었습니다.
틀린 얘기도 아닌데... 어떡하면 ‘욕을 사서 먹나’를 연구하는 연구원?...

2. 황교안 대표가 당 지지율 하락 속에 내년 총선 출마지로 ‘정치 1번지’ 종로를 택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종로 출사표는 정치적 체급을 입증하느냐, 치명상을 입느냐를 가르는 ‘양날의 검’인만큼 고심이 깊어질 전망입니다.
종로에서도 이길 자신 없으면서 대선을 꿈꿔? 당근 ‘비례 나온다’에 500원~

3. 손학규 대표는 한일 간 첨예한 외교 문제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은 민족 감정에서 벗어나 국익을 챙겨야 한다. 생각을 바꿔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손 대표는 "오죽하면 호날두까지 대한민국 국민을 능멸하겠는가"라고 말했습니다.
여기서 호날두가 왜 나와~ 아무리 생각해도 너무 많이 나가셨다~

4. 박지원 의원은 ‘난 친박이 아니다’라는 황교안 대표의 선언에 대해 “비박 신당 창당설에 당황한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총선도 못 치러보고 물러날 수 있는 상황에 급히 친박 신세 진 적 없다”고 말한 것 같다고 전했습니다.
지금 한가하게 남의 집안 얘기할 때는 아닌 걸로 보입니다만...

5. 서울시의회가 서울의 모든 여성청소년에게 월경용품을 지급하는 내용의 조례안을 발의했습니다. 이번 개정안은 현재 조례안에서 '빈곤'이라는 조건을 삭제해 모든 어린이·청소년에게 월경 용품을 지급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입니다.
대한민국이 이정도의 보편적 복지를 실현할 때가 되지 않았나요?

6. 일본 언론들이 최근의 한일 관계를 우려하면서 그 원인을 한국 정부에 돌리고 있습니다. 이들은 “한일 자매 도시간 교류가 잇따라 연기된 것은 유감이며 이를 문재인 정부가 간접적으로 후원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어디서 많이 보던 행태 같지 않아요? 네~ 왜신 조중동 맞습니다.

7.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한 달째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기업들의 '커밍아웃'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일본기업이나 일본과 관련된 기업으로 낙인을 찍혀 불매운동의 타깃이 되기 전에 국적 논란에 대해 적극적인 해명에 나서고 있습니다.
생각보다 눈에 띄지 않는 토착왜구가 많다는 게 문제지... 잘 찾아야해...

8. 일본 ‘도쿄신문’의 북한 내부 문건 보도는 가짜뉴스일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보낸 귤 200톤에 대한 ‘괴뢰가 보내온 귤은 전리품’이라는 문건은 북한 내부의 공식 문건과는 전혀 다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나경원이 넙쭉 받아 인용한 걸 보면 가짜뉴스라는 건 자명한 사실~

9. 도쿄올림픽을 1년 앞두고 각국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미국과 호주 언론은 후쿠시마 원전사고로 인한 방사능 위험이 가시지 않았다고 보도했으며, 지난주 도쿄에서는 올림픽 개최를 반대하는 시위가 열렸습니다.
평화의 대전 올림픽이 방사능 올림픽이라면 고려해 봐야 하지 않을까?

10. ‘탈원전 정책 시행 후 한국전력의 영업이익이 급감했다’는 조선일보의 보도가 허위라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탈원전은 아직 시작도 안 됐다”면서 “기승전-탈원전 식 왜곡 보도를 제발 그만하라”고 밝혔습니다.
‘기승전-탈원전’의 왜곡 보도에 ‘기승전-조선퇴출’로 응답하노라~

11. 대법원은 변희재 씨가 언론보도를 통해 김미화 씨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1천300만 원을 물어주라는 확정판결을 내렸습니다. 법원은 언론을 통한 논문표절에 대한 의혹 제기는 ‘공익목적으로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결했습니다.
지만원이랑 변희재는 잊을 만하면 이렇게 사람들 용돈을 나눠주더라고...

12. 정년퇴직 당일까지 학생 인솔 업무를 수행하다 불의의 사고로 숨진 초등학교 교장이 순직을 인정받지 못했습니다. 법원은 사정은 안타깝지만, 직업공무원제도와 근무 조건의 ‘법정주의’를 엄격하게 유지해야 한다고 판단했습니다.
누가 뭐래도 선생님은 아이들의 영원한 스승이십니다. 고맙습니다.

13. 농심이 ‘국민과자’로 불리는 새우깡의 원료를 전량 미국산으로 쓰기로 했다가 군산 어민들의 반발이 커지자 계획을 철회했습니다. 다만, 농심 측은 “군산 꽃새우의 품질이 확실하게 보장돼야 한다”는 단서를 달았습니다.
국민과자 새우깡이 미국민과자가 아니라면 국산 새우를 쓰는 게 맞지~

14. 유럽 언론도 점점 호날두의 노쇼 사태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BBC는 "호날두의 노쇼 사태로 분노한 한국 팬들이 소송을 준비하고 있다"며 "많은 팬이 정신적 고통을 호소하며 이번 소송에 참여할 전망”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조금만 성의를 보였으면 될 것을... 팬들 마음을 그렇게 모르나 그래~

15. 지난 6월 대법원이 성인용품인 ‘리얼돌’의 수입을 허가하는 판결을 한 걸 계기로 ‘리얼돌 합법화’에 대한 논란이 거세게 일고 있습니다. ‘리얼돌 수입 및 판매 금지’를 요구하는 국민청원 글은 20만 명 이상의 동의를 넘어섰습니다.
그걸 구매하는 사람의 얼굴로 인형을 만들어 판다면 아무도 안 사겠지?

한일군사정보협정은? 파기 47% VS 연장 42%.
일본 언론, 연일 '한국 민심'에 우려감 표명 기사.
거세지는 자유당발 핵무장론에 민주당 ‘절대불가’.
이재용, '삼바 리스크' 인지 정황, 검찰 소환 검토.
조국 전 민정수석, 서울대 교수직 오늘 복직.
특수통을 꽉 채운 윤석열호 “반칙 범죄 엄단”.
손흥민의 토트넘, 비시즌 2019 아우디컵 우승.
다저스 류현진, 6이닝 무실점 12승 달성은 실패.

햇빛을 정면으로 바라보면 그림자는 너의 뒤에 생길 것이다.
- 월트 휘트먼 -

8월의 첫날입니다.
휴가지에 계신 분도, 땀 흘리며 현장에 있는 분도 당당하고 멋지게 8월을 맞이합시다.
일본의 야욕에 굴하지 않는 자랑스런 대한민국의 국민이 됩시다.
이렇게 하나 되어 뭉칠 수 있게 만들어준 아베·나베·일베에게 당당하게 서 있는 우리의 모습을 보여줍시다.
자랑스런 당신에게 아름다운 8월의 대한민국을 선사합니다.
고맙습니다.

☞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보기 goo.gl/ul3oWc
☞ 고발뉴스 바로가기 goo.gl/DOD20h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19-08-01 07:56:29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8689
  8. 23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23   1740
8688
  8. 22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22   1538
8687
  8. 21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21   1620
8686
  8. 20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20   1533
8685
  8. 19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19   1479
8684
  8. 16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16   1494
8683
  8. 14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14   1586
8682
  8. 13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13   1482
8681
  8. 12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12   1524
8680
  8. 9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09   1593
8679
  8. 8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08   1581
8678
  8. 7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07   1525
8677
  8. 6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06   1454
8676
  8. 5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05   1694
8675
  8. 2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02   1524
8674
  8. 1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8-01   1342
8673
  7. 31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7-31   1629
8672
  7. 30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7-30   1417
8671
  7. 29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7-29   1419
8670
  7. 26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7-26   361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가장 많이 본 기사
1
윤·이 울산회동, 김종인 합류…한달전 ‘박시영 시나리오’ 그대로네
2
尹캠프 ‘게임중독법’ 신의진 임명에 “역대급 인사, 2030 버렸나”
3
이수진 “개미투자자들 피땀인데..‘전주’ 김건희 소환통보조차 없어”
4
곽상도 구속영장 기각에 진혜원 “그렇게 내일은 100억 클럽”
5
與 ‘조동연 영입’에 김병준 “전투복 위 예쁜 브로치” 발언 논란
6
尹 지지 청년들이 ‘이재명 선대위’ 합류한 이유
7
‘김건희 소환조사 없이 불기소?’… 민주당, 檢 항의 방문
8
‘청년보좌역’ 모집 尹, 앞에선 ‘학력 무관’ 뒤에선 ‘스펙’ 요구
9
與, 김건희 의혹 제기에 “정치권 퇴출” 겁박하는 김재원
10
尹, ‘주 52시간 철폐’ 발언 논란되자 또 “취지 달라” 해명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