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발뉴스닷컴
류효상의 조간브리핑
 6. 13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닉네임 : 류효상 특파원  2019-06-13 07:58:38   조회: 1454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대한민국 대표 뉴스 큐레이션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19년 6월 1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자유한국당이 총선 공천룰 정비에 시동을 걸자 당내 긴장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당내 신정치혁신특별위원회가 '현역 의원 대폭 물갈이'와 탄핵 책임론 등을 거론하자 일부 친박계를 중심으로 탈당설까지 불거지고 있습니다.
자유당에선 공천 못 받을 거 같고... 애국당 비례대표 꿈꾸는 거지~

2.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 '투톱'의 당 운영에 대한 공개적 비판이 자유당 내부에서 속출하고 있습니다. 이에 취임 100일을 넘긴 황 대표와 7개월 차인 나 원내대표의 리더십이 시험대에 오른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옵니다.
대통령 놀이하는 제왕적 행태만 문제가 아니라 교활하기까지 하다는 거~

3. 국민의 절반 이상인 53.4%가 국회를 여는 데 합의한 정당들이 먼저 국회를 소집하는 것에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재난·민생 현안 처리가 더는 미뤄져서는 안 된다'는 전제였으며, 38.5%가 개원에 반대했습니다.
말로는 대한민국 경제 운운하면서 은근 나빠지길 기대하는 무리들...

4. 성남시의회 의원 간의 격렬한 몸싸움은 당사자가 모두 입원해 조사조차 못 하고 있습니다. ‘인물’보다 ‘소속정당’으로 뽑다 보니 기초 의원의 자질 논란이 심심치 않고 전과 기록도 타 선출직보다 많아 음주운전 폭행도 잦습니다.
인물이 없으면 공천을 주질 말던가... 국민은 무슨 죄냐고~

5. 법무부 출입 기자단이 검찰과거사위 종료와 관련한 기자회견은 하되 취재진 질문은 받지 않겠다고 '통보'한 박상기 법무부 장관 브리핑 취재를 거부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박 장관은 '나 홀로' 기자회견을 강행했습니다.
공손하게 두 손 모으고 듣기만 하던 박근혜 시절도 아니고... 왜 그랬데~

6.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의 ‘아름다운 친서’를 받았다고 밝힌 가운데, 답신을 보낼 것으로 보입니다. 북미가 ‘싱가포르 공동성명 채택’ 1년을 맞아 대화 재개 환경조성과 명분 쌓기에 나서는 등 유화 모드에 들어서는 듯합니다.
얼굴 맞대고 하루가 멀다 하고 막말을 쏟아내는 것보다 훨 낫네...

7. 래퍼 마이크로닷의 부친이 과거 수십억 대의 채무를 진 뒤 잠적한 혐의로 구속된 뒤 마이크로닷이 언론에서는 사과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뒤에서는 피해자들과의 대화를 녹음하며, 원금 합의를 종용한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자식이 부모 편 드는 게 인지상정이긴 해도... 그렇다고 양아치 짓은 말아야...

8.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 톤 보내기’ 캠페인에 배우 한지민, 방송작가 노희경, 김제동이 동참했습니다. 이들 김제동, 한지민, 노희경이 낸 성금은 옥수수 1만 톤 중 4.5%인 450톤을 구입 할 수 있는 금액이라고 합니다.
오늘부로 노희경 작가랑 배우 한지민은 종북 빨갱이가 되는 건가요?

9. 방탄소년단을 독도로 동반 입대시켜야 한다는 한 누리꾼의 주장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 누리꾼은 BTS를 독도경비대로 근무를 서게 해 전 세계에 있는 팬들에게 대한민국 땅 독도를 어필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독도엔 엄연히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친구들이 있으니까~ 괜찮네~

10. 방한 중인 하토야마 전 일본 총리가 과거사에 대한 일본의 '무한책임'을 강조했습니다. 하토야마 전 총리는 "전쟁으로 상처받은 사람들이 '이제 됐다, 당신의 마음을 이해한다'고 할 때까지 진심으로 사죄해야 한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승만·박정희·전두환·이명박근혜’의 후손들아 이게 무슨 뜻인지 이해는 가니?

11. ‘한기총’ 소속의 가장 큰 교단인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가 한기총 활동 중단을 결정했습니다. 기하성은 한기총 지도부가 지나치게 편향된 정치적인 시각과 관점을 갖고 있어 기하성의 정체성과 맞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빤스 목사도 문제지만, 빤스 내리는 신도가 더 문제지 뭐야~

12. 타인 명의로 부동산을 등기한 소유자가 등기명의인을 상대로 부동산을 돌려달라는 소송을 낼 수 있는지에 대한 대법원의 결론이 20일 내려집니다. 대법원이 소유권을 되찾을 수 없다고 선고하면 상당한 파장이 전망됩니다.
잘하면 명의 빌려주신 분들 대박 나시겠어요... 근데 그거 불법인 거는 맞죠?

13. 국민 12명 중 1명은 검사나 치료를 위해 프로포폴을 맞았고 맞은 환자는 여성이 많았습니다. 또 연령대로는 40대가 가장 많았으며 전체 의료용 마약류 처방환자는 1190만 명으로 이중 프로포폴은 36%를 차지했습니다.
인생에서 깨어있는 시간이 얼마나 된다고... 치료 목적 아니면 만지지 마~

14. 짧고 몸에 달라붙는 교복 치마, 바지가 점차 사라지고 있습니다. 광주·전남의 일선 학교들이 편의성과 활동성에 눈을 돌림으로 여름에는 반바지와 반발 티셔츠가 대세를 이루고 겨울에는 후드티와 집업 점퍼가 등장했습니다.
다림질 없이 빨아서 탈탈 털어 입어도 되는 걸로다... 그쵸 어머니?

미 국무부 "고 이희호 여사 한반도 평화에 삶 바쳐".
청와대 “국회의원 견제 방법 없어 국민소환제 도입 필요”.
장제원 "자유당, 제왕적 투톱 정치, 국회 문 열어야".
개신교 시민단체, '청와대 진격' 주장 전광훈 검찰 고발.
전교조 “법외노조 취소하라" 교사 1천여 명 연가투쟁.
김정은, 김여정 통해 고 이희호 여사 조의문 조화 전달.
문 대통령 “트럼프 방한 전 남북정상회담이 바람직”.

당신의 운명이 결정되는 것은 결심하는 그 순간이다.
- 앤서니 라빈스 -

주저주저하다가 땅을 치며 후회한 적 없으신가요?
일도 그렇고 사랑도 그렇고, 주저하다가는 아쉬움만 가득 주머니에 넣고 돌아서야 할지 모릅니다.
실패를 두려워하기보다는 하지 못한 아쉬움이 두고두고 더 가슴에 남는다는 것을 살아온 경험으로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 아침 집을 나서기 전 결심한 것들 꼭 도전하세요~
고맙습니다.

☞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보기 goo.gl/ul3oWc
☞ 고발뉴스 바로가기 goo.gl/DOD20h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2019-06-13 07:58:38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8649
  6. 27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27   1509
8648
  6. 26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26   1548
8647
  6. 25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25   1662
8646
  6. 24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24   1622
8645
  6. 21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21   1708
8644
  6. 20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20   1590
8643
  6. 19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9   1497
8642
  6. 18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8   1494
8641
  6. 17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7   1650
8640
  6. 14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4   1614
8639
  6. 13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3   1454
8638
  6. 12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2   1627
8637
  6. 11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1   1484
8636
  6. 10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10   1515
8635
  6. 7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07   8781
8634
  6. 5 수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05   1789
8633
  6. 4 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04   4143
8632
  6. 3 월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6-03   1587
8631
  5. 31 금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5-31   1995
8630
  5. 30 목요일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류효상 특파원   -   2019-05-30   162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가장 많이 본 기사
1
윤·이 울산회동, 김종인 합류…한달전 ‘박시영 시나리오’ 그대로네
2
尹캠프 ‘게임중독법’ 신의진 임명에 “역대급 인사, 2030 버렸나”
3
이수진 “개미투자자들 피땀인데..‘전주’ 김건희 소환통보조차 없어”
4
곽상도 구속영장 기각에 진혜원 “그렇게 내일은 100억 클럽”
5
與 ‘조동연 영입’에 김병준 “전투복 위 예쁜 브로치” 발언 논란
6
尹 지지 청년들이 ‘이재명 선대위’ 합류한 이유
7
‘김건희 소환조사 없이 불기소?’… 민주당, 檢 항의 방문
8
‘청년보좌역’ 모집 尹, 앞에선 ‘학력 무관’ 뒤에선 ‘스펙’ 요구
9
與, 김건희 의혹 제기에 “정치권 퇴출” 겁박하는 김재원
10
尹, ‘주 52시간 철폐’ 발언 논란되자 또 “취지 달라” 해명
go발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마포구 서교동 451-55 2층  |  대표전화 : 02-325-8769  |  팩스번호 : 02-325-87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우
사업자등록번호 : 105-87-76922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2285  |  등록일: 2012년 10월 9일  |  발행/편집인 : 김영우
공식계좌 : 국민은행 090501-04-230157, 예금주 : (주)발뉴스
Copyright © 2012 go발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alnews21@gmail.com
저희 ‘go발뉴스’에 실린 내용 중 블로거글,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go발뉴스’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